수원은 벽화 길로 유명한 곳이 몇 군데가 있다. 우리나라 최장 벽화골목을 자랑하는 지동 벽화 길부터 지난 해 생태교통으로 한 달간 뜨거웠던 행궁동 벽화골목과 앙카라 벽화 길들도 유명하다, 곳곳에는 수많은 그림들이 그려져 있어 수원을 찾는 사람들의 눈을 즐겁게 해준다. 또한 여기저기 자투리땅을 이용한 쌈지공원 등도 수원의 즐거움이다.

 

요즈음은 꽃철이다. 어딜 가나 흐드러지게 피어있는 꽃들을 바라보고 있노라면 봄이 무르익었음을 알 수가 있다. 그래서 봄은 사람을 들뜨게 만든다고 한 것일까? 모처럼 벚꽃이 만개했다는 소식을 접하고,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에 자리하고 있는 경기도청 주변에 만개한 벚꽃구경을 나갔다.

 

 

꽃과 사람들 모두가 즐거운 볼거리

 

봄은 역시 꽃이 있어서 좋다, 꽃구경을 하는 많은 사람들이 있어서 좋다. 그런 구경을 한다는 것만으로도 봄을 만끽할 수 있지 않은가? 도청 주변으로 만개한 벚꽃이 장관을 연출하고, 사람들은 그곳을 찾아 봄을 만끽하고 있다. 휴대폰을 들고 사진을 찍는 사람부터, 가족이 함께 나들이를 나와 꽃놀이를 즐기는 사람들도 있다.

 

도청 주변의 만개한 벚꽃을 구경하고 난 뒤, 팔달구 팔달로 28에 소재한 수원문화원 방향으로 발길을 돌렸다. 많은 사람들이 노랗게 핀 개나리를 배경으로 사진을 찍기에 바쁘다. 흰 벚꽃과 목련, 그리도 노란 개나리, 붉은 진달래가 함께 어우러진 팔달산은 그야말로 사람들로 만원이다.

 

“정말 장관입니다. 이렇게 한 곳에서 여러 종류의 꽃을 볼 수 있는 곳이 그리 흔하지는 않을 것입니다. 올해는 시기별로 피던 꽃들이 날씨 탓인지 모두 함께 피어 꽃구경이 더욱 즐겁습니다.” 가족과 함께 꽃구경을 나왔다는 이아무개(여, 33세)의 말이다.

 

 

수원은 벽화 마을이 맞네.

 

수원문화원의 축대가 노랗게 옷을 입었다. 그리고 그 노란 개나리꽃 밑으로 아름답게 조성한 벽화가 이채롭다. 여기저기 솟대를 형상화한 많은 조형물들이 자리를 잡고 있다. 사람들은 저마다 그 밑을 지나면서 사진 한 장을 남기기 위해 포즈를 취한다. 이곳의 벽화는 딴 곳과는 달리 벽에 조형물을 설치해 벽화를 대신했다.

 

“우리나라 여러 곳을 다니면서 벽화를 구경했지만, 이렇게 꽃과 어우러진 벽화는 처음입니다. 물론 많은 곳들이 꽃을 함께 심기는 했지만, 이렇게 자연적으로 어우러진 개나리꽃과 조형을 한 벽화는 이곳이 가장 멋집니다. 대한민국 어디를 가도 이렇게 아름다운 벽화는 보기 힘들 것 같습니다.” 꽃구경을 하러 왔다는 한 대학생의 이야기이다.

 

 

여기저기 널린 소공원도 아름다워

 

벚꽃과 벽화를 구경하고 난 뒤 매산로로 접어들었다. 수원시 교동인 이곳은 지난 날 젊은이들이 가장 즐겨 찾는 거리였다. 지금은 로데오상가거리라고 하는 이곳은 여기저기 길거리 갤러리가 있어 유명한 곳이다. 이곳 매산로 119에는 수원시여성가족회관이 자리하고 있다. 여성가족회관은 여성의 복지와 권익증진, 능력개발과 사회참여 확대를 위해 2011년 수원시가 민간 위탁경영을 하는 곳이다.

 

여성가족회관 뒤편에는 지난해부터 조성을 한 작은 소공원이 자리하고 있다. 이곳은 작은 공간을 수원시민들과 여성가족회관을 찾는 부모와 어린이들을 위해 쉼터로 조성한 공간이다. 여기저기 널린 의자가 이채롭다. 거기다가 작은 공연을 할 수 있는 무대도 마련되어 있다. 지난해 심어놓은 나무에도 꽃이 피기 시작했다.

 

 

이곳에서 이야기꽃을 피우고 있던 아르신 한 분은

“수원은 어딜 가나 이렇게 쉴 곳이 많아서 참 좋다. 나이를 먹어가면서 하루 종일 걷거나 구경을 한다는 것이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그런데 수원은 여기저기 구경을 다니다가 보면 이렇게 쌈지공원을 많이 조성해 놓아서 편하다.”고 한다.

 

봄철에 가장 구경하기가 좋다는 수원. 각 주민센터마다 조성한 다양한 벽화와 자투리땅을 이용해 조성한 쌈지공원, 수원이 좋은 이유이다. 또한 봄철에 많은 사람들이 수원을 즐겨 찾는 이유이기도 하다.

  1. 온누리49 2014.04.04 04:03 신고

    예약한 글입니다
    아침 일찍 나가야 할 것 같습니다
    시간이 참 빨리도 지나가네요
    벌써 주말입니다. 행복한 날들 되시고요^^

  2. The 노라 2014.04.04 06:46 신고

    어르신께서 수원에 쉴 곳이나 구경할 곳이 많다는 말씀이 멋진 수원을 단적으로 보여주네요.
    꽃도 이쁘고 시민의 행복한 생활을 위한 시설도 잘 되어있고. 수원 멋있습니다. ^^
    꽃이 이쁘게 피고 시민들은 행복하고, 수원의 봄은 정말 보면 볼수록 예쁩니다. ^^*

  3. 참교육 2014.04.04 06:52 신고

    시장이 눈군가 여부에 달렸습니다.
    서민들을 생각하는 시장, 역사와 문화를 제대로 아는 그런 시장이 다시 당선됐으면 좋겠습니다.

  4. pennpenn 2014.04.04 07:07 신고

    개나리와 벚꽃이 흐드러지게 피었군요~
    늘 분주하시군요~

  5. 라이너스™ 2014.04.04 07:26 신고

    봄날의 꽃^^
    너무이뻐요.ㅎㅎ
    잘보고갑니다. 유쾌한 하루되세요^^

  6. 코미 2014.04.04 07:47

    나중에 온누리님이 수원 시장 출마하시면 좋겠습니다
    수원을 이렇게 꿰고 계시니~
    시장 하시면 잘하실것 같아요~
    온누리님~ 고운하루 되세요

  7. 행복끼니 2014.04.04 08:14

    아주 멋지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8. Boramirang 2014.04.04 08:23

    낮익은 동네라 더욱 친근감이 갑니다.
    연화세상입니다. ^^

  9. 박씨아저씨 2014.04.04 08:38

    정말 아름답네요~ 수원성과 아름다운 봄꽃들의 향연이 궁금합니다.

  10. 포장지기 2014.04.04 09:10 신고

    온통 거리가 봄꽃 축제중인거 같네요..
    이쁜 도시에 사셔서 부럽습니다^^

  11. 자칼타 2014.04.04 10:29 신고

    온누리님 때문에 수원에 빠져들 것 같아요..ㅋㅋ
    잘 보고 갑니다.~

  1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4.04 10:43

    봄소풍 가야 겠습니다.ㅎㅎ
    봄향기 가득한 수원입니다.^^

  13. 대한모황효순 2014.04.04 11:14

    우리 효은이 데리고
    수원 놀러갈까봐요.
    너무 예뻐요.^^

  1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4.04 11:20

    개나리가 너무 이쁘게 피었네요.

  15. 카라 2014.04.04 11:47

    너무 아름다운 봄이네요~ 좋은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오늘도 힘내서 아자아자~ 파이팅~

  16. 행복한요리사 2014.04.04 11:53

    벚꽃과 개나리가
    곱게도 피었네요.
    아름다운 꽃들과 함께
    행복한 주말 되세요. ^^

  17. 배스노리 2014.04.05 05:56 신고

    와~ 벚꽃이 정말 촘촘하게 솜사탕같이 실하네요~~
    개나리도 정말 풍성하게 나서 너무 이뻐요.
    올해는 기필코 벚꽃놀이를 가겠다 다짐했는데
    역시나... 시기를 또 놓친 듯 합니다. ㅜㅜㅜ
    사진으로 위로를 해보며,
    덕분에 꽃구경 잘하고 갑니다. ^^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