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4일과 15일의 내 일정표를 공개합니다.

 

사람이 산다는 것이 무엇인지 모르겠습니다. 정말 바쁘게 살아가는 것이 바람직한 것인지. 아니면 그저 물 흐르는 데로 살아가는 것이 잘 사는 것인지. 114일과 15일 제 일정표를 돌아보다가 저도 놀랐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이렇게 사는 것이 과연 잘 사는 것인가가 정말 궁금해집니다.

 

아침에 일어나서 새벽 2~3시에 잠자리에 들 때까지 정말 분초를 다투면서 살아가고 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지만 늘 자신에게 그래도 이렇게 찾아갈 곳이 있고, 불러주는 사람들이 있으니 행복이 아니겠는가? 라는 생각을 합니다. 하지만 너무 심하게 짜여진 일정표에서 숨 도릴 틈도 없다는 생각이 가끔은 답답함으로 밀려오고는 합니다.

 

 

114일 일정표

 

새벽 3시 취침

오전 6시 기상과 동시에 블로그 점검

오전 8시 조식

오전 9시 집 나섬

오전 11시 경기도의회 민주당 당대표 수석대변인 면담

오전 1130분 화장실 문화공원 해우재. 영원한 수원시장 심재덕 5주기 추모예술제 취재

오후 1230분 해우재 관계자들과 오찬

오후 130분 동아시아전통문화연구원 김용국 원장 대담

오후 230분 남문로데오 상가 거리 촬영

오후 330분 남문 로데오 상가 취재

오후 5시 귀가

오후 6시 석식

오후 7시 자료정리

오후 8시 기사 작성 및 송고

오후 9시 불교문화신문 기사 작성

오후 10시 블로그 관리

오후 1115일 일정표 예비 작성

 

 

115

 

새벽 330분 취침

오전 630분 기상과 동시 블로그 관리

오전 8시 조식에 이어 다시 블로그 관리

 

15일에는 오전 10시에 사람을 만나고 난 뒤 오전 11시 팔달문 시장 문화센터와 방송국 취재. 팔달문 상인회장과 오찬 후 인터뷰를 합니다. 오후 3시에는 구천동 공구상가 취재를 합니다. 오후 530분 영동시장 아트포라 작가와 인터뷰를 마친 후, 오후 7시에는 모임이 있습니다.

 

이틀간의 일정표입니다. 이렇게 바삐 살아가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늘 시간이 모자라 쩔쩔맵니다. 과연 이것이 세상을 잘 사는 일일까요? 솔직히 요즈음은 회의가 느껴지고는 합니다. 이렇게까지 살아야 하는 것인가를. 하지만 누가 시켜서 하는 일이 아니고 제 스스로가 선택한 일이기 때문에 후회를 하지는 않습니다.

 

 

그저 오늘도 최선을 다해 달릴 뿐입니다. 그나마 육신이 아직은 강건하다는 것이 다행이란 생각입니다. 앞으로 얼마나 더 열심을 낼 수 있을까? 오늘은 돌아다니면서 이 생각을 화드로 삼아야 할 듯합니다.

  1. 이전 댓글 더보기
  2. 대한모황효순 2014.01.15 10:08

    숨 쉴틈없이 항상 열심히시네요.
    몸 생각해서 쉬엄쉬엄 하세요.^^

  3. 여기보세요 2014.01.15 10:20 신고

    와 바쁘게 사시네요. 항상 건강을 챙기셔야겠어요.

  4. 천추 2014.01.15 10:35 신고

    숨막히는 일정표로군요...
    그래도 할일없이 노는것보단 나을거란말이 쏙 들어가네요.
    좀 쉬엄쉬엄 하시는게 좋을것 같습니다.

  5. 포장지기 2014.01.15 10:42 신고

    몸 축나시겠네요...
    덕분에 많은 분들이 우리 문화재에 대해 많은걸 알게되고
    소중한마음 가질수 잇어 좋기는 합니다만..
    조수 한분 둘수도 없고..ㅎㅎ
    건강 유의하시며 생활 하시기 바랍니다..

  6. 클라우드 2014.01.15 10:53

    저라면 쓰러져도 벌써 쓰러졌겠어요.ㅎㅎ;;
    건강유의 하세요.^^

  7. The 노라 2014.01.15 11:01 신고

    스케쥴 정말 빡빡하세요. 저는 예전 생태교통 축제때만 그리 타이트하게 잡으신 줄 알았어요.
    이리 스케쥴이 빡빡하시니 저번에 장염도 걸리고 그러셨나봐요. 이제 다 회복 되신 거죠?
    좀 쉬엄쉬엄 하셔도 좋을 듯 합니다. 건강 꼭 챙기세요!!! ^^*

  8. 주리니 2014.01.15 11:20

    그래도 그 일정을 소화시킬만큼의 체력을 단련했다는 것...
    누구에게도 뒤지지 않을 힘이겠지요? 늘 대단하십니다.

  9. 포투의기사 2014.01.15 11:51

    한템포 쉬어가면서 건강도 생각하셔요..
    늘 소중한 글 보면서 대단하시다고 생각합니다.

  10. +요롱이+ 2014.01.15 11:53 신고

    스케줄이 정말 빡빡하세요.
    아무쪼록 추운날 건강관리 유념하시길 바랍니다.

  11. 제갈광명 2014.01.15 12:05 신고

    못사는 것입니다 멀리보고 no라고 할수 있을땐 해야하는것 같습니다 꾸준함이 더 중요한것같아요

  12. S매니저 2014.01.15 12:41 신고

    좋은글 너무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하세요~

  13. 자전거타는 남자 2014.01.15 14:11 신고

    서서히 돌아볼 시간도 가지는게 좋겠네요

  14. 귀여운걸 2014.01.15 15:13 신고

    온누리님 정말 고생 많으시네요~
    건강 관리 잘 하시구요.. 화이팅이에요^^

  15. 이슈스타 2014.01.15 15:14 신고

    정말 대단하십니다. 저런 살인적인 일정을 견뎌 낼 '열정'이 있다는 것이 참으로 부럽습니다. 하지만 좀 더 좋은 글을 오랫동안 쓰시기 위해선 건강 관리도 틈틈히 하시는게 좋을 것 같습니다. ^^

  16. 당신은최고 2014.01.15 17:49 신고

    와~이렇게빡빡하게 사는길이최선은아닌듯합니다
    건강을잃으면다잃는다는것을명심하셔야할것같네요

  17. *저녁노을* 2014.01.15 21:32 신고

    늘 바쁜 일정이군요.

    건강하세요

  18. 알숑규 2014.01.16 00:11 신고

    건강 관리 잘 하시길.
    체력도 열정도 대단하신 듯 합니다. 부럽기도 하지만, 다른 한 편으로는 걱정스럽기도 하네요.

  19. 별이~ 2014.01.16 00:16 신고

    최선을 다하는 삶이 최고가 아닐까해요^^
    힘내세요^^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행복한 꿈 꾸세요^^

  20. 카르페디엠^^* 2014.01.16 00:45 신고

    모두가 행복하고 잘 살 수 있는 나라가 되었으면..

  21. 공룡우표매니아 2014.01.16 06:03

    빈틈없이 사시는 모습에
    부러움 느낌니다.
    늘 건강 조심하세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