돈을 버는 것이 너무 재미있어요. 오늘 29,000원 벌었어요.”

 

수원시 팔달구 지동시장 앞에 있는 지동교에 좌판을 펼치고 옷가지 등을 팔고 있는 곽유민(, 9. 남창초등학교 2)양은 연신 돈 통을 만지작거리며 즐거워한다. 331일 첫 번째로 열린 어린이 보부상이다. 10명이 참가한 어린이 보부상들은 모두가 옷가지며 문구, 책 등을 펼쳐놓고 팔고 있다. 그 중에는 꽤 많이 판 어린이들도 있다.

 

 

지동시장에서 마련한 전통시장 장금이 체험보부상교실(벼룩시장)’ 등이 열리는 지동교와 지동시장서부터 팔달문까지는 걷기도 힘들 정도로 사람들이 모여들었다. 331() 상인들은 모두 마이크를 들고 손님들을 부르고 있다. 얼굴마다 상기된 표정들이다. 도대체 이 팔달문 앞 재래시장에는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12일 효과 당분간 지속될 듯

 

정말 우리 지동시장이 개장을 한 후 이런 인파는 처음입니다.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모인 것은 지난달에 KBS-2TV의 리얼 버라이어티 12일이 방영되고 난 후, 파워소셜러라는 블로거들이 팸투어로 이곳 재래시장을 다년 간후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모여 들었습니다. 저희는 올해 처음으로 장금이 체험과 어린이 보부상 시장을 열었는데, 이렇게 몰려올지는 몰랐습니다.”

 

 

지동시장 상인회 최극렬 회장은 연신 즐거워하면서 대답을 한다. 지동교 위에 마련한 장금이 체험은 지동시장에서 판매를 하고 있는 순대만들기 체험이다. 체험장에는 부모님들과 함께 참가한 아이들이 절구질을 하며 즐거워한다. 연신 인절미를 만들 찹쌀을 절구에 찧으면서 즐거워하는 부모들과 아이들.

 

이렇게 행복한 적이 없었어요. 정말 이런 행사가 있다는 것이 너무 좋습니다

 

, 아들과 함께 서울서 내려왔다가 이렇게 좋은 행사에 참가를 하게 되었다는 신아무개(, 39)씨는 12일을 보고 화성을 구경하러 왔는데, 이렇게 재미있는 행사까지 참가하게 되어 너무 즐겁다고 한다.

 

 

미래의 경제 주인을 올바로 키우는 일

 

지동시장에서 이런 행사를 갖게 된 것은 올해가 처음이다. 이 행사를 기획하였다는 김춘흥(, 56)씨는 원래 서양화가이다.

 

미래의 경제주역이 될 아이들에게 자신이 사용하던 물품을 전전한 상거래를 통햐 물품과 돈ml 소중함을 일깨우고자 이 행사를 마련했습니다. 이들에게 미래 1인 창조기업의 기틀을 다지게 하고 더불어 장이 갖는 기능을 함께 알려주고자 하는 것이죠.”

 

보부상체험은 수원시내에 소재한 아이들 중 유치부부터 초, , 고등부까지 모두가 참여 할 수 있다. 인원은 선착순 20명이며 매주 일요일 오후 130분부터 330분까지 열린다. 지동시장상인회가 주관하고 있는 이 행사는 수원시와 팔달구, 수원영리더스아카데미에서 후원을 하고 있다.

 

 

보부상체험에 참가를 한 어린이의 부모님 한 분은

 

수원은 정말 행복한 도시입니다. ‘사람이 반갑습니다라는 수원시의 말대로 이곳이 정말 행복한 곳입니다. 저희는 수원으로 이사를 온지 이제 1년 조금 지났는데요. 이렇게 다양한 문화를 접할 수 있고, 먹거리와 즐길거리가 풍부한 도시는 없을 듯합니다.” 라고 한다.

 

어린이보부상 체험은 어린이 누구나 선착순 참가를 할 수 있으며, 보무상 명찰과 돗자리 한 장, 그리고 패랭이 모자를 지급한다. 돗자리와 패랭이 모자는 사용 후 반납을 하면 된다. 장금이 체험은 순대와 떡을 만들 수 있으며, 당일 사용할 수 있는 티켓을 제공한다. 꽃이 피는 봄날, 수원 지동교에 위치한 보부상체험과 장금이체험에 아이들과 함께 참여를 해보자. 아이들에게 이보다 더 아름다운 추억이 있을까?

  1. 참교육 2013.04.01 07:29 신고

    수원이 신났습니다.
    모두가 행복한 세상은 이런게 아닐까요?
    아이들이 즐ㅇ\거워 하는 모습이 참 보기 좋습니다.

  2. 공감공유 2013.04.01 08:01 신고

    와 1박2일이 한 건 하네요~ㅎㅎ 지역 경제도 활성화 되고 보기 좋습니다 ㅎㅎ

  3. 라이너스™ 2013.04.01 08:50 신고

    모자가 너무 귀여워요^^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시길^^

  4.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4.01 09:52

    애들에게 어릴때부터 장사를 경험시키는것도 좋을거 같아요

  5. 에스델 ♥ 2013.04.01 12:17 신고

    아이들에게 정말 좋은 추억이 될것 같습니다.^^
    즐거운 월요일 보내세요!

  6. The 노라 2013.04.01 14:13 신고

    온누리님 수원관련 글들을 읽어보니까 수원이 정말 재밌고 활기넘치는 도시 같아요.
    재밌게 즐기고 건강하게 체험할 수 있는 문화가 많은 도시 수원. 멋있습니다. ^^

  7. 대한모황효순 2013.04.01 16:27

    아구 귀여워라.ㅎㅎ
    시간만 된다면
    아이들 데리고 가보고 싶은걸요.

  8. 리뷰걸이 말한다 2013.04.01 18:47 신고

    재미있는 행사가 많아 사람들과 더 친근한 도시가 됐군요. 여러 도시에 이런 바람이 확대되면 더 좋을 듯합니다. 행복한 4월 되세요!

음식이란 사람마다 좋아하는 것이 다 다르게 마련이다. 어느, 누구는 기름진 것을 좋아하기도 하고, 누군가는 담백한 것을 좋아하기도 한다. 그런가 하면 달짝지근한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도 있다. 이러다가 보니 사실은 내 입맛에 맞는다고 해서, 그 음식이 맛있다고 소개를 한다는 것도 참으로 조심스럽기 마련이다.

 

수원시 권선구 권선동에 위치한 권선종합시장. 이곳에는 저녁이 되면 사람들의 말길이 분주해진다. 왜 이렇게 많은 사람들이 이곳을 찾아오는 것일까? 그것은 이 시장 안에 자리하고 있는 족발 집들 때문이다. 한 라인을 온통 족발집들이 자리하고 있다. 앞으로 다가서기만 해도 구수한 족발 냄새가 사람들의 발길을 붙들기에 충분하다.

 

 

수원시 권선동에 위치하고 있는 궈넌종합시장 내에는 족발집들이 몰려있는 시장 길이 있다.(위) 내가 가끔 들려 족발 등을 먹는 전주 해장국집  



출출할 때 찾아가면 좋은 곳

 

가끔은 이곳을 들린다. 그저 좋은 사람들과 탁주 한 잔에 정을 나누기도 좋지만, 그것보다 출출할 떼 따끈한 순대국 한 그릇에 피로가 풀리기 때문이다. 몇 집을 찾아가 보았지만 그래도 내 입맛에는 전주식당의 음식이 깔끔한 맛을 내는 것이 맞는 듯해 이집을 자주 찾아간다.

 

저녁을 먹자는 지인들과 함께 찾아간 전주식당. 넓지 않은 식당 안은 이미 사람들로 차 있고, 시장 길에는 족발을 썰기를 기다리는 사람들로 북적인다. 족발 하나에 술 한 변을 시켜 놓고 기다리다가 보면, 순대도 한 접시 서비스로 준다. 그리고 푸짐하게 고기가 들어간 술국도 한 그릇 준다.

 

 음식을 시키면 기본으로 제공되는 밑반찬과 김이 피어오르는 순대한 접시. 서미스 품목이다. 


 

재래시장이라는 곳이 워낙 인심이 좋은 사람들이 많은 곳이다. ‘말만 잘하면 그냥 준다는 재래시장의 인심은 항상 찾아갈 때마다 사람을 기분좋게 만든다. 권선시장 순대골목도 예외는 아니다. 늘 이것저것을 요구하지만, 그럴 때마다 낯 한 번 찡그리지 않은 주인이 있어 기분 좋은 집이다.

 

다양한 먹거리가 족발골목의 장점

 

우선 권선시장 족발골목에 가면 다양한 먹거리가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족발도 그리 적당한 가격에 푸짐하게 먹을 수가 있다. 4인이면 큰 것을 시키면 되고, 3인이면 중간 것을 시키면 충분한 양이 된다. 순대국도 일품이지만 우리는 가끔 모듬안주를 시켜 먹는다, 모듬안주 한 접시면 세 사람이 충분히 몇 병의 술을 먹을 수 있기 때문이다.

 

 푸짐하게 내 주는 순대국밥.


 

물론 모듬안주 한 가지만 갖고는 조금은 부족한 듯도 하다. 하지만 이곳은 모듬안주를 시켜도 순대 한 접시와 술국 한 그릇은 항상 서비스로 나온다. 푸짐하게 나오는 술국에 밥 한 공기를 주문하면 저녁까지 해경을 할 수도 있는 곳이다. ‘기분 좋은 인심이란 말이 실감나는 곳이기 때문이다.

 

술국도 먹다가 식으면 바로 덥혀서 내준다. 그냥 덥혀만 주는 것이 아니라, 몇 가지 더 넣어서 다시 내주기 때문에 그냥 한 그릇이 된다. 인심이 좋아서 찾아가는 곳. 권선종합시장 족발골목은 그래서 늘 사람들도 북적인다. 해가 설핏할 시간이 되면 이곳으로 찾아드는 많은 사름들. 나름대로 단골집을 정하고 늘 그 집 문으로 들어서는 것은, 사람마다 식성이 다르기 때문인가 보다.

 


 

푸짐한 모듬안주 한 접시에 15,000원이다. 모듬안주륵 시키면 술국도 곁들여준다. 전주 해장국집을 찾은 손님들 (위로부터)


 

수원엔 많은 먹거리촌이 밀집되어 있다. 그 중에 한 곳이 바로 권선종합시장 족발골목이다. 수원을 찾았다면 이곳을 한 번 들려보는 것도 괜찮을 듯하다. 재래시장의 인심과 맛있는 족발이 함께 어우러지기 때문이다.

  1. 온누리49 2013.02.04 09:37 신고

    눈을 치우고 있는 중입니다. 내집앞 쓸기요^^
    집 앞이 비탈길이라 눈이 엄청 쌓여 차들이 못 다니고 있네요
    오전 중에 다 치울 수 있으려나 모르겠습니다

  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2.04 12:08

    술국에 소주한잔 생각나네요.

  3. 박씨아저씨 2013.02.04 12:55

    한번 가서 푸짐하게 시켜놓고 달리고 싶네요^^

  4. 영심이~* 2013.02.04 13:04 신고

    전통시장은 먹거리도 볼거리도 푸짐해서 가는 재미가 쏠쏠해요..^^
    맛있게 잘 보고 갑니다.. ^^

  5.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2.04 13:21

    족발로 유명한 곳인가 보네요~ 이런 곳에서 먹으면 왠지 맛있을 것 같아요^^

  6. 리뷰걸이 말한다 2013.02.04 16:23 신고

    수원 권선종합시장 족발골목서 최근 보기 드문 인정을 한 번 맛 보고 싶습니다!

  7. 해바라기 2013.02.05 06:24

    족발과 순대 푸짐하게 그리고
    맛있게 먹을 수 있는 집이군요.
    좋은 하루 여세요.^^

  8. 행복끼니 2013.02.05 10:35

    순대국밥~~
    참 맛나보입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9. The 노라 2013.02.08 06:41 신고

    저는 순대국밥은 한번도 먹어본 적이 없는데 순대는 잘 먹습니다. 사진을 보니까 김이 모락모락 나는 것이 정말 맛나게 생겼네요. 순대, 간, 오소리 감투 모두 따뜻할 때 먹으면 맛있지요~~~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