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떻게 날마다 공사야

아니, 이 사람아 이렇게 좋게 만들어주는데 왜 불평이야

그래도 그렇지 이 공사비는 다 누가 내는 것인데?”자네가 다 냈나? 이 사람아, 수원이기 때문에 이렇게 변화하는 거야.”

 

두 사람이 행궁동 수원천 변에 앉아 주고받는 말이다. 도대체 무엇을 두고 하는 말인지가 궁금하다. 그렇다고 분위기가 그냥 끼어들기도 수월치 않다. 잠시 주변을 돌아보니 왜 이런 대화를 하는 것인지 이해가 간다. 화홍문서부터 매향교까지 수원천 옆 도로변에 버드나무 주변을 꾸미고 있는 공사가 한창이다.

 

 

멋진 의자도 수원천 경관을 더해

 

선생님 이렇게 나무로 막아놓으면 나무가 숨을 쉴 수가 있어서 더 푸르게 잘 자랍니다.”

그래도 이건 낭비 아닌가요?”

이렇게 멋진 의자에 앉아 수원천을 내려다보세요. 얼마나 경치가 좋습니까?”

그런 그려

 

사람들은 가끔 마음에 없는 불만을 토로하기도 한다. 하지만 꼭 그것이 나쁜 것만은 아니란 생각이다. 그런 불만 속에 주변이 더 좋아질 수도 있으니. 화홍문에서 매향교까지 늘어진 버드나무가 무더위를 식혀준다. 새롭게 조성한 의자에 앉아본다. 수원천 물가에 자라난 풀들과 함께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다.

 

 

수원이기 때문에 변화하는 거야.”

라는 말이 참 고맙게 느껴진다. ‘수원이기 때문에 할 수 있다라는 말이 얼마나 자신감이 넘치는 말인가? 그저 그런 말도 들어도 힘이 불끈 솟는다. 무더위가 기승을 부린다. 이런 날에 공사를 하는 인부들이라고 지치지 않을 것인가? 하지만 그런 와중에 더 아름다운 수원을 만들기 위해 비지땀을 흘린다. 그저 고마움을 표시하는 것으로 대신할 수밖에.

 

관광객들은 어디로 다니라고?

 

인간만사 새옹지마(人間萬事 塞翁之馬)’라 했던가? 말에 비유를 한 고사다. 사람이 살아가면서 좋은 일이 있으면 나쁜 일도 생긴다는 고사에서 나온 말이다. 수원천을 따라 매향교를 옆 횡단보도를 건넌다. 잠시만 걸어도 등줄기에 땀이 흐른다. 이런 날 멀지 않은 거리지만 걷는다는 것이 여간 힘든 일이 아니다.

 

이렇게 차를 대놓으면 사람들은 어디로 다니지?”

, 아무 생각도 없이 사는 사람들이 아니라면 자신이 편하자고 어떻게 이런 짓을 해

아니 이런 차들은 다 견인해야 되는 것 아냐.”

 

 

조금 전 기분 좋았던 기억이 사라진다. 무슨 일인가해서 보았더니 화성을 관람하기 위해 외지에서 온 관광객이다. 행궁을 돌아보고 전통시장을 찾아가다가 남수문 곁에서 길이 막혔다는 것이다. 틀림없이 인도인데 차들을 대놓아 길이 막힌 것이다.

 

나라고 별수 없다. 차를 피해 차도를 내려 돌아가는 수밖에. 날이 무더운데 은근히 짜증이 난다. 그리고 보니 이렇게 차를 대놓는 것이 어제오늘의 일이 아니다. 상습적으로 이렇게 인도를 막아 차를 새워놓는다. 무더운 날 이렇게 차로 인도를 막아 놓으면 좋아할 사람이 없다. 왜 자신만 생각하는 것인가?

수원이기 때문에 가능하다란 말이 창피한 일이다.

  1. *저녁노을* 2014.07.06 07:15 신고

    살기좋은 수원이군요.

    잘 보고가요^^

  2. 포장지기 2014.07.06 09:17 신고

    옥에티는 어딘가에 늘 .....
    세심한 배려역시 필요하네요...
    휴일 즐거운 시간 되세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7.06 11:22

    계속 발전해나가는거죠.

 

문화재청은 경기도 남양주시 조안면 북한강로 등에 위치한 남양주 운길산 수종사 일원을 국가지정문화재인 명승 제109호로 지정하였다고 12일 밝혔다. 수종사는 북한강과 남한강이 합류하는 두물머리 하천경관을 바라볼 수 있고, 운길산 정상에서는 한강은 물론 서울 북동쪽지역의 산지경관을 조망할 수 있다.

 

특히 두물머리는 금강산에서 발원한 북한강과 강원도 태백시의 금대봉 검룡소(명승 제73)에서 발원한 남한강이 합쳐지는 장소로 사계절 시시각각 변하는 풍경이 아름답다. 이 일원은 계절에 따라 신록, 녹음, 단풍, 설경을 감상할 수 있으며, 시간과 날씨에 따라 일출, 일몰, 운무 등 아름다운 풍광을 볼 수 있는 경관가치가 큰 곳이다.

 

 

조선초기의 대문호 서거정도 극찬한 곳

 

조선 초기 학자 서거정(14201488)은 수종사를 동방에서 제일의 전망을 가진 사찰이라 하였으며, 인근에 생가가 있었던 정약용(17621836)은 일생을 통해 수종사에서 지낸 즐거움을 군자유삼락(君子有三樂)’에 비교할 만큼 즐겨 찾던 곳으로 역사문화적 가치가 큰 곳이다. 또 다선(茶仙)으로 일컬어지는 초의선사(草衣禪師, 1786-1866)가 정약용을 찾아와 한강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며 차를 마신 장소로서 차 문화와도 깊은 인연이 있는 곳이다.

 

남양주에 두물머리와 수종사가 있다면, 우리 수원에는 광교산과 창성사지가 있다. 수원시 상광교동 산41에 소재한 수원시 향토유적 제4호인 창성사지. 창성사는 고려 말의 국사인 화엄종사였던 진각국사(1305~1382)의 사리탑과 함께 조성이 된, 보물 제14호 창성사지 진각국사탑비가 있던 곳이다. 현재 비는 화성의 방화수류정 가까이에 옮겨져 있다.

 

 

창성사지는 지금도 옛 절터의 석축이 남아있고, 사지 안에는 우물과 함께 여기저기 석물들이 보인다. 이 창성사지는 고려 때의 절터라고만 알려져 있다. 창성사지에 올라 앞을 내다보면 눈앞에 펼쳐지는 산의 능선이 아름답다. 아마도 저런 경치 때문에 이곳을 절터로 잡은 것은 아니었을까?

 

창성사 복원할 수 있을까?

 

지난 511시부터 수원시의회에서는 제302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가 열렸다. 이날 수원시 향토유적 제4호인 창성사지를 문화재 발굴조사를 한다는 안건이 통과되었다. 창성사지는 수원시와 한울문화재연구원의 정밀지표조사를 통해 2008년 대략적인 현황이 파악된 바 있다. 이번 동의안은 수원지역 관련 학술연구의 전문성을 확보하고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책임성 있는 법인 또는 학술연구기관을 선정하여 문화재 조사를 실시한다는 것이다.

 

 

특히 창성사지의 발굴조사는 창성사지의 사역 및 건물지 확인, 보물 제14호인 창성사지 진각국사탑비의 원 위치 주변을 조사하여 창성사지의 가람배치 및 창건시기를 파악하는데 중점을 두고, 향후 연차적 발굴조사 계획 및 복원 정비를 위한 기초 자료로 활용한다는 방안 등이 포함되어 있다.

 

만일 창성사지의 문화재 발굴조사가 끝나고 이곳에 옛 건물대로 창성사가 복원이 될 수 있다면, 많은 절터가 있는 광교산도 명승으로 지정을 받을 수 있지는 않을 것인지. 특히 창성사를 오르는 길이나 사지에서 바라다 보이는 정경은 이곳이 명승이 되고도 남을만하다는 생각이다. 물론 이곳을 자주 찾아가고 이곳이 경치를 좋아하는 내 생각일수도 있겠지만.

 

 

문화재청에서 수종사 일원을 명승으로 지정했다는 소식에, 광교산 창성사의 소실이 안타깝다. 보물인 비도 있었던 것으로 보아, 옛 모습을 유추해 내기가 그리 어려운 일도 아닐 듯해서이다. 오늘은 창성사지를 다시 한 번 찾아가보아야겠다.

  1. 온누리49 2014.03.14 04:40 신고

    에약한 글입니다
    오늘은 짜장스님이 경로당을 찾아 봉사를 한다고 하네요
    일찍 그 현장을 찾아갑니다
    주말들 평안하시고요^^

  2. 행복끼니 2014.03.14 06:36

    수고하시고~
    행복한 하루되세요~^^

  3. 귀여운걸 2014.03.14 06:49 신고

    명승이 되고도 남을만한 가치가 있네요~ㅎㅎ
    그런데 광교산 창성사의 소실은 참 안타까워요..
    온누리님 오늘 아주 뜻깊은 현장을 가시는군요~ 잘 다녀오셔요^^

  4. 참교육 2014.03.14 07:15 신고

    폐허가 된 문화재, 찾고 복원하는 게 손들의 몫인데... 경기도가 앞서 가네요.

  5. 부동산 2014.03.14 08:01 신고

    정말 폐허가 되어있네요
    뜻깊은 현장입니다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4 08:07

    우리문화재 정말 소중히 가꾸어야할 부분입니다 ^^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4 08:10

    지자체에서 좀 더 적극적으로 나서면
    좋은 소식이 들려올 수도 있겠다 싶은데요?

  8. pennpenn 2014.03.14 08:17 신고

    수종사일원이 명승으로 지정되는 군요~
    경사입니다~ ㅎ ㅎ

  9. Boramirang 2014.03.14 08:42

    우리가 모르거나 몰랐던 일이 참 많군요.
    문화재에 대해 관심이 있어야 가능할 거 같은 데
    광교산에도 그 흔적이 남아있군요.

    기분좋은 하루 되세요. ^^

  10. 에스델 ♥ 2014.03.14 09:15 신고

    오늘도 바쁜 하루를 보내시겠네요^^
    잘 다녀오십시요.
    그리고 남양주 수종사 일원이 명승
    제 109호로 지정되었군요!
    남양주 갈때 들러봐야겠습니다..ㅎㅎ
    즐거운 금요일 보내세요!

  11. The 노라 2014.03.14 09:24 신고

    여기 경치가 정말 좋네요. 가까운 미래에 수원 창성사지에도 복원이 이뤄졌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

  12. 놀다가쿵해쪄 2014.03.14 22:21 신고

    잠시 들렸다 갑니다~
    좋은밤 되세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