참 점심때만 되면 고민이 된다. 오늘은 또 무엇을 먹어야 하나? 하는 걱정 때문이다. 생태교통 수원2013이 열리고 있는 행궁동 지역은 20여 개의 식당이 있다. 하지만 마땅히 점심을 먹으려고 하면, 마땅한 집을 찾기가 수월치가 않다. 9월 한 달 동안 점심을 먹어야 한다는 부담도 있지만, 매일 같은 것을 먹을 수가 없기 때문이다.

 

좀 잘하는 집이다 싶으면 음식 값이 만만치가 않다. 그렇지 않으면 점심 때 사람들이 몰려 줄을 서야하기 일쑤이기도 하다. 이러다가 보니 매일을 여기저기 다니면서 밥 먹기 좋은 곳을 골라야만 한다. 일부러 생태교통이 열리는 지역에서 점심을 해결하자는 것은, 그동안 몇 개월을 공사 등으로 인해 손해를 보았기 때문에, 이 지역의 식당을 이용하고 싶기 때문이다.

 

 

좁지만 깨끗한 식당

 

우연히 길을 지나다가 들어간 집이다. 정조로 큰길가에 있어 그 앞을 수시로 지나치면서도 선뜻 들어가지지가 않았다. 그런데 점심시간이 되자 연신 배달을 나간다. 배달이 많다는 소리는 곧 그만큼 맛이 있다는 이야기가 아닐까? 어차피 한 끼 식사를 해결하는 것이니, 들어가 자리를 잡았다.

 

맛자랑 한식전문’. 정조로의 모든 상점들은 모두가 정비가 되어있다. 간판은 물론이고 외벽까지 말끔하다. 이렇게 환경이 바뀌다가 보니, 이제는 안을 손질하는 사람들도 늘어났다. 하지만 식당이야 워낙 청결해야 하는 것이지 않은가? 그런 걱정을 하지 않아도 좋다. 더구나 이 집은 쿠폰가맹점이라고 한다. 안으로 들어갔더니 가격표까지 말끔하다. 가격표도 모두 마련해 주었다고 한다.

 

저희들은 정말 고맙죠. 저희가 돈을 들여서 수리를 하려고 하면 할 수나 있었겠어요. 사에서 이렇게 다 손을 보아주고, 이것저것 정리를 해주니 저희들도 기분이 다 좋아집니다.”

 

음식을 준비하면서 김숙희 대표가 하는 말이다. 이 집은 부부가 운영을 하고 있는 식당이다. 남편은 서빙과 배달을 하고, 음식의 준비는 아내가 한다. 보기만 해도 정겨워 보인다. 두 사람이 하루 종일 함께 생활을 한다는 것이 얼마나 아름다운 일인가? 이제 이곳에 정착한지 4년이 되었단다.

 

전라도식 가정백반, 맛깔스러워

 

하루에 배달만 40~50그릇 정도가 나간다고 한다. 배달과 찾아오는 손님들의 비율이 반반이라고. 이 집을 소개받았을 때는 그러려니 하고 넘겼다. 좁은데다가 손님들도 별로 없는 듯 보였기 때문이다. 그러나 내용을 알고 보니 정말 좋은 맛집이었다. 가정식 백반 한 상에 5,000원이라고 한다. 착한 가격도 착한 가격이지만 상이 푸짐하다.

 

각종 나물도 그렇지만 미역국이 시원하다. 밥 한 그릇을 다 비우는 동안, 입 안에 정성이 가득한 음식들이 기분을 좋게 만드는 집이다. 계산을 하고 나오랴는데 앞치마도 생태교통에서 만들어 주었다고 한다. 한 번 입어보시라고 권유를 하자, 선뜻 갈아입고 포즈를 잡아준다.

 

 

생태교통 때문에 저희만 좋게 된 듯해요. 간판 새로 갈아서 기분좋고 가격표 새로 만들어 주고, 앞치마까지 이렇게 만들어 주었어요. 앞으로 이 거리를 우리가 잘 보존해서 찾아오는 손님들에게 더 정성들여 친절하게 대해 주어야죠.”

 

생태교통 한 달 동안 점심 해결을 어떻게 할 것인가를 고민을 했지만, 이제는 그런 걱정을 하지 않아도 좋을 듯하다. 어머니의 손맛을 정조로에서 찾았으니까.

  1. 믹스라임 2013.09.06 11:41 신고

    점심에 뭘 먹어야하나 고민중이었는데 백반 먹으러 가야겠어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2. 행복한요리사 2013.09.06 11:42

    가정식 백반~
    가격도 착하고
    맛있을것 같은데요~
    즐겁고 활기찬 주말되세요. ^^

  3. 대한모황효순 2013.09.06 12:03

    엄마 손맛~~
    이런 맛집
    참 좋아요.^^

  4. 포장지기 2013.09.06 12:20 신고

    공생하는사회가 별거 있나요..ㅇ;런게 공생이지...
    잘보고 갑니다^^

  5. 주리니 2013.09.06 12:45

    정말요? 가면 여기서 밥 먹어야겠네요.

  6. 클라우드 2013.09.06 13:07

    지도 좀 올려주세욤.^^;;

  7. 꿈꾸는 작은 별빛 2013.09.06 14:43

    다양한 좋은 정보 잘 알아갑니다.
    좋은하루 보내세요.

  8. 에스델 2013.09.06 15:10

    가격표도 깔끔하고 전라도식
    백반이라니 먹고 싶어집니다.^^
    즐거운 오후시간 보내세요!

  9.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09.06 15:37

    저도 여기서 밥한번 먹어야겠는걸요 ㅎ

  10. The 노라 2013.09.07 05:41 신고

    가격이 참 착해요. 여기에 밥먹으로 가고 싶어요. ^^
    간판도 눈에 거슬리지 않게 디자인이 이쁘게 되어 있어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