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팔달구 지동에 소재한 지동시장 앞에는 수원천애 걸린 지동교가 있다. 이 지동교에서는 매주 토요일과 일요일이 되면, 많은 사람들이 모여든다. 토요일에는 팔달문 앞에 있는 시장들이 돌아가면서 열고 있는 토요문화상설공연이 열리고, 일요일에는 지동시장에서 주관하는 장금이 체험보부상 체험이 열리기 때문이다.

 

지동시장에서 매주 열고 있는 체험행사에는 많은 사람들이 찾아든다. 수원시민 뿐이 아니라, 화성을 찾아왔던 사람들도 전통시장인 지동, 못골, 미나리광 시장을 찾았다가 이 체험장으로 몰려든다. 체험장에는 자신이 갖고 있는 물건을 내다파는 보부상 체험, 순대 만들기, 인절미 만들기, 한과 만들기 등 장금이 체험이 있다.

 

 

다양하게 바뀌는 체험행사

 

이 외에도 지동시장에서 마련한 체험행사는 다양하다. 바리스타 체험, 새장 만들기, 엽전 만들기, 딱지치기, 굴렁쇠 굴리기 등도 있다. 오늘은 30도를 넘나드는 한 여름의 날씨이다. 이상기온으로 인해 5월 중순부터 이미 여름 날씨인 30도 가까운 기온이 계속되더니, 6월 초인데도 이미 여름 날씨가 된 것이다.

 

이렇게 날이 무더운데도 체험행사를 계속하고 있을까? 날이 더워 오후 2시부터 시작하는 행사를 4시로 옮겼지만, 3시 가까이 되면 모든 준비를 마치고 찾아오는 사람들을 맞이한다. 지동교에 가니 날이 워낙 더워 전보다는 모여든 사람들이 조금 줄기는 했지만, 그래도 북적이기는 마찬가지이다.

 

 

단돈 1,000원에 팥빙수 한 그릇

 

여름이면 사람들이 가장 선호하는 것이 바로 팥빙수이다. 지동시장도 6월 들어 날이 더워지니, 2()부터 팥빙수 체험을 시작했다. 단돈 1,000원짜리 팥빙수. 재료비에도 못 미치는 가격이지만, 그래도 안에 내용물을 보니 있을 것은 다 있다. 수저로 잘 저어 한 숟갈 떠먹어보니 시원하다.

 

오늘 화성 관람을 하고 날이 너무 무더워 시원한 것을 먹으러 재래시장에 왔는데, 지나가는 사람들마다 팥빙수를 먹고 있어서 찾아왔어요. 단돈 1,000원을 내고 아이들과 함께 직접 얼음을 갈고, 이것저것 내용물을 잘 넣어 섞어서 먹으니 맛이 그만입니다. 1,000원의 행복을 맛볼 수 있는 지동시장. 정말 최고입니다

 

서울서 아이들과 함께 화성 관람을 하러 왔다는 성인경(, 39)씨는 연신 최고라는 말을 해댄다. 날이 더운데 이렇게 단돈 1,000원에 체험도 하도, 팥빙수도 먹을 수 있어 너무 행복하다는 것이다.

 

 

보부상 체험은 무더위에도 계속해

 

가만히 앉아있어도 땀이 흐른다. 천막 안에는 그늘이 졌지만 무덥기는 마찬가지이다. 가끔씩 수원천을 타고 올라오는 바람이 없다면, 그야말로 찜통일 것 같다. 이런 더위에도 아이들과 함께 나온 어머니가 있다. 집에서 책을 가득 갖고나와 팔고 있다.

 

날이 워낙 더우니 보부상 체험 신청은 많이 했는데 몇 분 안 왔네요. 6월말까지는 이제 세 번이 더 남았으니 그때까지만 하고, 7월과 8월은 쉬어야 할 것 같아요. 음식체험을 하는 분들도, 자칫 탈이라도 날까봐 철수를 했고요

 

 

지동시장 상인회 최극렬 회장은 날이 6월 초인데도 한 여름 날씨이기 때문에, 한 여름에는 쉬어야 하겠단다. 날이 더운 만큼 그에 따른 체험을 연구해 보아야겠다는 것. 요즈음은 외국인들도 심심찮게 찾아들어 즐긴다는 지동교 체험행사. 다음 주에는 또 어떤 것이 선보일까 궁금해진다.

  1. 주리니 2013.06.03 06:52

    더울때 빙수만한게 없지요.
    지동시장의 색다른 묘민가봐요. 궁금한데요 실제로 보면 어떨지.

  2. 라이너스™ 2013.06.03 07:25 신고

    보기만해도 입에 군침이돕니다.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3. 예또보 2013.06.03 08:22 신고

    빙수 정말 더울때 최고의 음식이죠
    잘보고갑니다

  4. landbank 2013.06.03 08:35 신고

    정말 너무 맛나보이는 빙수입니다 ㅎㅎ
    잘보고갑니다

  5. Hansik's Drink 2013.06.03 08:49 신고

    저렴하니 참 좋은데요 ~^^
    보기만 해도 시원합니닷..!!

  6. +요롱이+ 2013.06.03 09:33 신고

    빙수 너무 맛있어보이는걸요^^
    잘 보고 갑니닷..!!

  7. The 노라 2013.06.03 13:11 신고

    주말마다 열리니 재밌겠어요.
    1,000원짜리 팥빙수도 알뜰하니 먹고 싶구요. ^^

  8. 클라우드 2013.06.03 15:01

    감기때문에 한동안 찬 음식을 목 먹어서인지
    션한 팥빙수 한그릇 아니 한수저만이라도 뜨고 싶은 심정입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