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영화역 복원을 위한 고유제 열려

 

날이 많이 풀렸다고는 하나 아직은 한 겨울이다. 119일 오후 3. 수원시 장안구 영화동에 소재한 재래시장인 거북시장큰 길에는 사람들이 속속 모여든다. 잠시 후에는 풍물패들이 이곳으로 모여 한바탕 풍물굿판이 벌어졌다. 큰 길을 막아 걸어놓은 현수막에는 거북시장 활성화 및 영화역 복원 기원 고유제란 글씨가 적혀있다.

 

이 고유제는 올해로 3년 째 지내고 있다고 한다. 현 영화동 주민센터 일대는 옛 영화역이라는 역원이 있던 곳이다. 장안문 밖에 영화역이 설치된 것은, 정조 20년인 1796829일이다. <화성성역의궤>에 보면, ‘영화역은 장안문 밖 동쪽 1리쯤에 있다. 병진년(정조 20) 가을 화성 직로에는 역참이 없고 북문 밖은 인가가 공광하여. 막아 지키는 형세에 흠이 되기 때문에 경기 양재도역을 옮겨 이곳에 창치하고 역에 속한 말과 역호를 이사 시켰다.’고 적고 있다.

 

 

남쪽 역참의 중심인 양재역을 옮겨

 

영화역은 정조의 화성 축성 이후에 한양의 남쪽에 거주하던 남쪽 역참의 중심권으로 삼았으며, 화성에 인구를 모으는 방법으로 양재역을 이곳으로 옮겼다. 당시 양재역의 관사와 관원만이 아니라, 역참에 속한 주민들 모두를 모두 이주시켰다.

 

영화역은 북문인 장안문 밖 1리 정도 떨어진 곳에 있었으며, 역의 건물인 영화관 등을 합해 모두 52칸의 큰 규모였다고 한다. 이 영화역은 물론 역 주변의 마을까지도 19세기 말 역참제도가 시행될 때까지 그대로 남아있었다. 영화관은 정조의 능행차시 정조를 가장 먼저 맞아들이는 곳이었다.

 

 

지금도 영화초등학교의 뒷산을 마장산, 또는 역마산이라고 한다. 이 곳에 말을 놓아먹이던 곳이기 때문에 붙여진 이름이라는 것이다. 또한 이 일대는 장용외영의 무사들이 훈련을 하던 곳이기도 하다. 그런 영화역 복원을 위한 고유제가 열린 것이다.

 

152억 원의 예산으로 2016년까지 복원

 

당시 역이란 당시의 가장 빠른 교통수단이었던 말을 빌리거나 말에게 먹이를 주고, 관원에게 숙박 편의를 제공하며, 관물 및 진상품 운송의 임무를 맡던 곳이다. 영화역이 설치된 것은 정조 20년인 1796829일이다.

 

 

영화역은 2016년까지 모두 152억 원의 예산을 들여 복원을 할 계획이다. 이날 고유제에는 초헌관인 차한규 거북시장 상인회장, 아헌관인 박정애 영화동장 등 100여명이 참석을 하였다. 영화역의 복원은 화성과 행궁 복원에 이어 영화역까지 복원을 마친다면, 정조 당시의 화성일대의 구조물들이 대부분 복원이 되는 셈이다. 영화역의 복원에 대한 거북시장 상인들의 마음은 이날 읽은 고유제 축문에 잘 나타나 있다.

 


영화역 복원 기원 고유제 축

 

이제 단군 국조께서 나라를 세우신 지 4346. 수원화성북문 거북시장 상인회장 차한규는 감히 밝혀 고하옵나이다. 경기도 수원화성을 수호하여 주시는 천지신명이시여, 수원의 역사는 유구하여 민족의 자존심을 선양하는 고장입니다. 화성의 영화역이 생활현장에서 사라진지 백여 년이 되어 영화관유적복원이 한스러운 일로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영화관 복원! 오호라 이제 천지신명의 가호로 경기도 도정시책으로 영화역 능행로 복원이 실현하게 되었음을 고유하옵니다. 화성이 세계인이 공유하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것을 되살리고, 아름다움을 길이 전하고자 합니다.

 

정조임금의 어록을 회고 하옵건데 현륭원 효행 백리길 길목인 영화역을 지나면서 돌아보건대 백성들의 주거환경이 약간은 이루어졌으니 이윤 주공의 도가 사실함께 모이어 역말을 둠직도 하구나. 사행의 수레가 번갈아 달리니 마정의 접응과 가장 큰 관계가 있고, 우호가 구름처럼 모여드니 가히 살림을 경영할 만한 곳을 접하였네. 드디어 거류하는 신하에게 터를 잡도록 명령을 내려 이에 양재도역을 옮기었네. 입암(할미퉁수바위)을 곁에 두고 터를 쌓으니 이곳은 곤빈의 정숙함이 맞추었고, 준성을 항하여 집을 지으니 완연히 천마의 형상을 대하였네. 성문을 떠나 백무쯤 되는 곳은 조금씩 촌락이 이루어지고 영화관 집 50칸을 지으니 날개처럼 세모난 서까래가 번쩍 들렸구나. 관원이 거접하니 모든 역중의 우두머리로다”(이하 하략)


  1. meryamun 2013.01.22 07:28

    수원에서 있는 자세한 일들을 알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세요..

  2. 아유위 2013.01.22 09:02 신고

    정말 시간이 화살처럼 날아가네요.
    날씨도 조금은 풀린듯한 느낌이구요.

    "단 1분의 성공이 몇년의 실패를 보상한다."
    라는 말이 있습니다.

    실패한다고 포기하지 마시고 오늘도 목표를 향해 화이팅하세요.^^

  3. 행복끼니 2013.01.22 09:47

    영화역 이야기~~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4. 제갈광명 2013.01.22 10:47 신고

    지역의 크고 작은 애기 잘 들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잘 읽고 가요 ^^

  5. 공감공유 2013.01.22 10:55 신고

    이런 전통 행사는 꾸준히 유지가 되었으면 좋겠어요 ㅎㅎ

  6. 클라우드 2013.01.22 11:01

    복원되는 그날을 기다려 봅니다.
    흐린일기에 건강하세요.^^

  7. 바닐라로맨스 2013.01.23 05:29 신고

    오... 전통을 유지하려는 노력이 참 멋진것 같네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