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괴산군 청천면 후영리 194번지에 소재한 하늘사랑 야영장. 이곳은 속리산 자락에 인접한 곳으로, 주변에는 화양계곡과 선유계곡, 쌍곡계곡 등 아름다운 자연을 감상할 수 있는 계곡들이 있어 물이 맑기로 유명한 곳이다.

 

5월 26일(토), 부처님오신 날이 월요일이라 황금연휴라는 휴일을 맞아 길에는 차들이 늘어서 있다. 멀지 않은 길이지만 고속도로와 국도를 번갈아 드나들며, 하늘사랑 야영장에 도착한 것이 12시가 조금 지나서였다. 벌써 야영장에는 전국에서 모인 전국고물상연합회 회원들이 삼삼오오 모여 있다.

 

 

 

일 년에 한두 번 모인다는 회원들은, 각자 차에서 먹을 것을 꺼내놓으며 웃음으로 인사들을 한다. 많은 사람들 중에서 안정일(남, 44세) 전국고물상연합회장을 만났다.

 

가족들에게 늘 미안해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 장상동에서 고물상을 운영하고 있는 안회장은 이번 나들이가 가족들을 위한 나들이라면서

 

“저희 고물상 연합회의 회원들은 일 년 동안 단 하루도 쉬는 날이 없습니다. 그러다보니 늘 가족에게 미안하죠. 그래서 일 년에 이렇게라도 단 하루지만 가족들을 위해 모입니다.”

 

이날 모인 회원들을 보면 서울을 비롯하여 경기도, 충청도, 전라도, 강원도, 경상도 등 전국에서 모여들었다. 마침 황금연휴라 길이 막혀 제 시간에 도착을 하지는 못했지만, 그래도 오후 1시기 되자, 100여 명이 넘는 회원들이 가족과 함께 모여들었다.

 

주최 측에서 준비한 유니폼으로 갈아입은 회원들의 얼굴에는 행복이 넘친다. 그저 가족들과 함께라는 것이 이리도 즐거운가 보다.

 

“저희 네이버 카페에는 회원이 15,000명 정도가 됩니다. 그러나 그 중에서 정말 고물상을 운영하는 사람들은 8,700명 정도인 것 같아요. 오늘 비록 회원들이 다 참석을 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전국에서 이렇게 달려와 준 것만 해도 고마울 따름이죠.”

 

연신 행사준비를 하는 사람들을 챙기기에 바쁜 안정일 회장. 그러면서도 멀리서 달려 온 회원들에게 일일이 찾아가 인사를 하는 것을 잊지 않는다. 고물상연합회원들은 오히려 세상을 잘 산다고 하는 사람들보다 끈끈한 우애를 가진 듯하다.

 

 

 

고물상연합회를 태동시킨 장본인

 

회원 8,700명의 전국조직인 전국고물상연합회는, 순전히 안정일 회장의 노력으로 이루어질 수가 있었다. 안회장이 자신의 직업과 관련해 2008년부터 만든 인터넷 카페 ‘고물상’의 회원 수가 급격히 늘어나면서, 급속도로 발전해 전국고물연합회가 만들어진 것이다. 안회장은

 

“이 모임은 전국 고물인들이 정보 교환과 화합을 위해 만들어졌으며, 어떠한 정치적 색채를 띠워서도 안된다. 만일 회원 중에 그런 분위기가 나는 사람이 있으면 단호히 퇴출”이라고 한다.

 

 

“우리 연합회는 전국 6개 권역별 지역 모임을 구성하고 각 지역장과 지부장을 두고 있습니다. 연합회는 매월 지역별 모임과 매년 2회 전국 모임을 갖고 있죠. 사실 폐지 등을 수집해 갖고 오시는 분들 중에는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대부분입니다. 그 분들의 권익을 위해서라도 이런 모임이 절실히 필요했던 것이죠.”

 

고물인의 위상 찾기에 나설 터

 

이렇게 어려운 어르신들을 위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하다가 자원봉사단을 조직하기도 했다. 안 회장은 고물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단체의 필요성을 회원들에게 설득하는 한편, 폐가전처리법이나 폐기물처리법 등 지금의 현실에 맞지 않는 법을 개정하는 운동을 하기도.

 

“우리 연합회는 앞으로 고물인들의 위상을 찾고, 전국의 고물인들이 사회에서 제대로 대우를 받을 수 있도록 구심점을 만들겠습니다. 또한 고물수집을 하는 어르신들을 위한 자원봉사도 병행해 나갈 계획입니다. 우리 연합회는 고물인들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을 다하는 정치색이 없는 단체로 남아, 사회의 등불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입니다.”

 

지역으로 구분을 해 각종 시합을 벌이는 사람들. 오랜만에 아이들도 자신들이 속해있는 가족이라는 울타리 안에서 마음껏 즐기고 있는 모습이다. 아마 이들 모임이 이렇게 야유회를 통해 더 끈끈한 정을 이어갈 수 있는 것은, 몸소 실천을 하고자 하는 안회장이 있기 때문이라는 생각이다.

  1. 돌이아빠 2012.05.29 06:50 신고

    정말 행복해 보입니다!
    힘찬 응원의 박수를!!!!!

  2. 광제 2012.05.29 07:32 신고

    고물연합은 처음 들어봅니다...
    안회장님 멋진분이네요...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3. 모피우스 2012.05.29 09:33 신고

    뜻있는 분들의 아름다운 실천에 박수를 보냅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