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학 중인 812일부터 26일까지 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열어

 

세상이 급변하면서 우리는 우리의 전래놀이를 잃어버리고 살아간다. 사람들은 우리 전래놀이를 박물관이나 가서 보아야 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우리전통놀이는 오랜 세월동안 전해지면서 그 시대에 맞게 변화되어 왔다. 하지만 우리전통놀이가 소중한 문화유산인 것은 그 안에 내재된 내적사고 때문이다.

 

우리 전통놀이는 그것을 연희하는 동안 잠재적으로 그 안에 내재된 (), (), ()’를 스스로 깨우치기도 하고, 잠재적인 기억 속에 남아있어 사람이 세상을 살아나가는데 있어 좋은 자양분이 되고 있다. 우리의 전통이란 그런 점에서 어렸을 때부터 익히고 깨치면서 그 안에 내재된 사고를 익히게 되는 것이다.

 

이런 전통놀이를 여름방학 동안 배울 수 있는 놀이 한마당이 마련되었다. 수원화성박물관(관장 한동민)이 마련한 온 가족이 함께하는 방학특집 - 우리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이 열리게 된 것이다. 아이들이 여름방학 기간 동안인 812일부터 26일까지 주말과 휴일을 이용해 배울 수 있는 전통놀이 한마당은 주말과 휴일 오후 2시부터 4시 반까지 열린다.

 

 

()과 무()는 새의 양 날개와 같다

 

정조대왕은 문무양익(文武兩翼)’이라고 했다. 문과 무가 새의 양 날개와 같다는 뜻이다. 무예를 익힘에 있어 기억해야 할 네 가지가 있으니 첫째는 일담(一膽)으로 담력이 있어야 하고, 둘째는 이력(二力)으로 힘이 있어야 하며, 셋째는 심정(三精)으로 정확해야 하고, 넷째는 사쾌(四快)로 빨라야 한다고 무예도보통지에 기록하고 있다.

 

이와 같은 무예도보통지의 네 가지는 결국 지금을 살아가는 데도 필요한 것으로 여름방학동안 화성박물관에서 행하는 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에서 무에24기와 활쏘기 체험을 통해 스스로 익힐 수 있다. 어린아이 때부터 무예24기 등을 익히면서 1026개의 다양한 동작과 무기를 갖추고 있는 무예보통지의 무예 한 가지를 익히면서 아이들 스스로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란 생각이다.

 

그 외에도 집안에서 컴퓨터와 TV등에서 떨어질 줄 모르는 아이들을 위한 각종 놀이도 마련되어 있다. 팽이치기, 윷놀이, 제기차기, 강강술래, 고누놀이, 투호던지기 등. 우리놀이를 하면서 함께 참여한 친구들과 공동체정신을 함양할 수 있고, 무더위로 인해 나태해지기 쉬운 신체를 단련하여 건강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우리놀이의 특성은 공동체와 충효예 정신함양에 있다

 

우리 전통놀이는 그 놀이를 즐기면서 스스로 공동체를 형성하고 남을 위해 자신을 희생할 수 있는 정신을 익히게 된다. 이는 정조대왕의 위민정신에도 부합되는 것으로 우리민속의 모든 놀이문화 속에는 그 안에 공동체 함양과 이웃과의 교류, 스스로 깨우치고 실행으로 이행해 나가는 삶의 기본 틀을 갖고 있다. 하기에 어려서부터 한 가족이 함께 놀이를 즐기면서 가족 간의 화합과 이웃과의 소통도 익힐 수 있다.

 

이번 여름방학을 맞이해 수원화성박물관이 마련한 우리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은 스스로 혼자 놀이를 즐기면서 사고를 일깨울 수 있고 가족 간에 함께 놀이를 즐기면서 가족이라는 공동체를 형성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한동민 수원화성박물관장은 온 가족이 함께 우리 전통문화를 체험함으로써 공동체의 소중함과 가족 사랑을 확인하는 기회가 될 우리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에 시민 여러분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우리 전통놀이 배우기 한마당 신청은 수원화성박물관 홈페이지(http://hsmuseum.suwon.ne.kr) 전화 031-228-4212로 문의하면 안내를 받을 수 있으며, 신청기간은 717일부터 87일까지이다. 선착순 접수로 조기에 마감될 수 있기 때문에 서둘러 신청하기 바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