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민 노래자랑 등 다양한 무대 3시간동안

 

오늘 이렇게 팔달구민 어울림 음악회가 열린 것을 정말 기쁘게 생각합니다. 이 자리에 모이신 모든 분들이 행복하고 즐거운 시간되시길 바랍니다

 

김창범 팔달구청장은 인사말을 통해 팔달구민들이 한 자리에 모여 즐길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할 수 있어 기쁘다고 하면서 모두가 행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어울림 음악회에 함께 자리한 김진관 수원시의회 의장과 김영진 국회의원, 경기도의회 김호겸 부의장, 수원시의회 명규환, 한원찬, 이혜련, 김미경 의원들도 무대에 올라 어울림 음악회를 개최한 팔달구민 모두를 축하한다고 했다.

 

20일 오후 6시부터 화성박물관(팔달구청 광장) 앞 야외무대에서 열린 2017 팔달 어울림 한마당에는 팔달구 10개동에서 모인 구민 500여명이 자리를 함께 했다. 이들은 주민참여공연으로 구민노래자랑부터 시작해 개회식과 축하공연으로 세 시간 정도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졌으며 시상식이 열렸을 때는 각 주민센터마다 환호와 아쉬움 섞인 탄식이 쏟아지기도 했다.

 

 

팔달구민의 친교의 자리

 

팔달구 10개동 주민들은 6시 팔달 어울림 음악회기 시작되기 전 화성박물관 앞 광장에 자리를 펴고 먹거리들을 펼쳐놓았다, 각 주민센터마다 준비한 음식과 음료 등을 나누며 주민친교의 시간을 가졌으며 안면이 있는 주민들은 타동을 찾아가 먹을 것을 들고 오는 등 서로가 먹을 것을 나누는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각 주민센터에서는 대표로 구민노래자랑에 참가할 사람들을 선정해 무대에 올렸는데 하나같이 실력들이 좋아 심사하는데 애를 먹기도 했다는 평이다. 이날 노래자랑에서는 인계동 주민 최지영씨가 일편단심 민들레야를 불러 대상을 차지했으며 그 외에 최우수상과 우수상, 장려상, 인기상, 참가상 등이 골고루 돌아갔다.

 

 

음악회기 진행되는 중간에는 각 동마다 경품함에 넣은 기념품 추첨행사도 열렸는데 각 주민센터 자치위원장들이 추첨해 자전거와 한우세트를 시상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6시부터 시작해 동별 주민노래자랑 1, 고은소리 예술단의 민요공연, 주민노래자랑 2부를 마치고나서 7시부터 의식행사를 가졌다.

 

의식행사 중에 노래자랑 시상식이 있었으며 시상식을 마친 후에는 청소년 댄스팀 x 와 팔달여성합창단이 무대에 올라 멋진 공연을 보여주었다. 지역가수들의 무대도 마련되었으며 초청가수로는 전태익 밴드, 위일청과 우연이, 김민교 등이 무대에 올라 팔달구민들을 즐겁게 해주었다.

 

 

팔달구민이라는 것이 자랑스럽다

 

수원이 자랑스러운 도시이긴 하지만 저는 특별히 팔달구에 살고 있다는 것이 상당히 자랑스럽습니다. 수원의 중심이 팔달구이기 때문이죠. 팔달구에는 화성과 행궁, 그리고 문화를 향유할 수 있는 공간이 밀집되어 있습니다. 거기다 수원 전통시장 중 절반이 넘는 14개 시장이 팔달구에 자리하고 있잖아요. 팔달구가 가장 많은 행사를 갖는 것도 당연하고 그런 것을 마음껏 즐길 수 있는 곳이 바로 팔달구이기 때문에 저는 늘 긍지를 갖고 살고 있습니다

 

팔달 어울림 음악회 공연장에서 박수를 치면서 몸을 흔들고 있던 권아무개(, 51)씨는 자신이 팔달구민이라는 것이 자랑스럽다고 한다. 팔달구가 수원이 중심일 뿐 아니라 가장 문화행사 등을 팔달구가 중점적으로 열기 때문이라고 한다. 세 시간동안 계속된 ‘2017 팔달 어울림 음악회’. 많은 팔달구민들이 참석해 가을이 깊어가는 저녁을 즐기면서 모두가 하나 되는 흥겨운 자리였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