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교통 수원2013’은 올 9월 1일부터 9월 30일까지 한 달간 수원의 장안문(북문) 일대인 행궁동 일원에서 펼쳐지는, ‘차 없는 거리’를 시험운영해 보는 프로젝트이다. 이 생태교통은 화석연료가 점차 고갈되어 가고 있고, 전 세계적으로 심각해진 지구 온난화 현상 등을 막아내기 위한 시범운영을 하는 것이다.

 

9월 한 달간 수원 화성 안 동네인 행궁동 일원에서 열리는 생태교통 수원2013에는, 이클레이와 유엔, 수원시 등이 합작으로 처음부터 끝까지 모든 것을 기록한다. 이렇게 기록을 한 것은 자료는, 전 세계적으로 그런 문제들을 해결하자는데 그 목적이 있다. 현재 전체공정 95%를 넘겼다는 생태교통 시범지역인 행궁동 일원에는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을까?

 

생태교통 e-서포터즈 발대식도 가져

 

7월 21일(일) 수원시 팔달구 화성 행궁 앞쪽애 있는 수원문화재단 영상실에는, 유니폼을 입은 생태교통 e-서포들이 모였다. 오후 2시에 서포터즈 발대식이 있기 때문이다. 대학생 36명과, e수원뉴스 시민기자, 수원시 서포터즈 등 50명의 생태교통 서포터즈 들은 9월 30일까지 생태교통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을 홍보하게 된다.

 

서포터즈들은 ‘생태교통 수원2013’의 홍보 컨텐츠 및 전파, 생태교통 기간 중 각종 행사 및 문화 체험, 생태교통 행사참여 후기 작성, 공동 프로젝트 서퍼터즈,(블로그, 페이스북, 트위터) 운영 등을 담당하게 된다. 한 마디로 이들 50명의 생태교통 수원2013의 홍보를 전담하는 모임이다.

 

 

발대식에 참석한 염태영 수원시장은

“지역의 모든 축제 성향을 띠고 있는 잔치는 하나를 더하는 것이다. 그러나 우리 생태교통 수원2013의 잔치는 하나를 제하는 것이다. 바로 행궁동 일원 생태교통 시범지역d에서 자동차라는 것을 빼는 것이다. 사람들이 상용화 되어있는 차를 뺀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주민들은 그런 불편을 무릅쓰고, 9월 한 달 동안 이 거리 안으로 차를 갖고 들어올 수가 없다. 다행히 주민들이 변화하는 거리를 보고 많은 지지를 해 주는 바람에 우리도 자신을 갖고 이 행사를 추진할 수가 있다.”고 했으며 이어서,

 

“지금은 SNS의 시대이다. 그런 만큼 서포터즈 여러분들이 정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홍보야말로 화석연료가 고갈되는 시기에 우리는 어떠한 대체연료를 찾게 되겠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역시 무동력 교통수단이 대세이다. 전 세계적으로 차가 없는 거리를 만든 나라는 다 성공을 했다. 하지만 우리 수원은 한 개 거리가 아니라, 마을 전체에서 차를 빼 버리겠다는 것이다. 그만큼 불편도 가중되겠지만 우리의 후손들이 잘 살 수 있는 고장을 만들이 위해서는 누군가는 먼저 행동을 보여주어야만 한다. 그것을 우리 수원이 하겠다는 것이다”라고.

 

염태영 수원시장은 발대식을 마친 후, 서퍼터즈들에게 일일이 아이디카드를 목에 걸어주면서 많은 홍보를 해 줄 것을 당부하기도.

 

 

빼앗겼던 도로에서 뛰놀다.

 

21일 오후 4시부터는 수원의 북문인 장안문부터 행궁 앞까지와 화서문로 일대에서, 차 없는 거리‘인 카프리데이가 펼쳐졌다. 4개 차선 중에서 2개 차선을 시민들에게 돌려줄 것이다. 이들은 그동안 자동차에게 내어주었던 도로에서 마음껏 뛰놀기도. 생태교통에서 선보일 무동력 차와 전기차 등을 타보기도 하고, 화서문로에는 먹거리 등을 팔기도.

 

휴일을 맞아 가족들과 함께 안산에서 찾아왔다는 방아무개(남, 47세)는 아이들이 너무 신나 한다고 하면서,

“당분간은 행궁동 주민들이 많이 힘들 것 같습니다. 하지만 이렇게 도로에서 마음껏 탈거리들을 타고 돌아다니면서 즐길 수 있는 생태교통 시범이야말로 꼭 해야 할 프로젝트입니다. 자원이 고갈 된 다음 우리의 아이들이 어떻게 살아가야 하는 것인가를 알려주는, 이번 시범이야말로 우리에게 정말 필요한 것이라고 생각합니다.”라고 한다.

 

 

‘즐거운 도시산책 생태교통 수원2013’. 차도로 나온 부모들과 아이들은 탈것들을 기다리느라 줄을 서기도. 여기저기서 작은 무대로 마련한 공연장 앞에도 사람들이 모여 박수를 치며 즐거워하는 모습도 보였다. 자동차에 빼앗겼던 도로를 되찾은 아이들이 마음껏 도로에서 뛰어노는 모습을 보면서, ‘생태교통 수원2013’의 사업이 성공리에 마치기를 기원한다.

  1. 온누리 온누리49 2013.07.23 06:53 신고

    예약해 놓은 글입니다
    수해지역으로 취재 나갑니다. 이른 아침에요^^

  2. 포장지기 2013.07.23 11:27 신고

    다채로운 행사가 있었네요...
    수원 비가 많이 왓나 보네요.. 취재 잘 하시고 오시기를..

  3. 고이기 2013.07.23 12:10

    대전도 사람과 같이 할수 있는 도심으로 거듭나기 위한 프로젝트들이 많이 시행되고 있는데요.
    수원도 활발하게 이루어 지는듯 합니다.
    좋은 현상이예요. ^^

  4. 주리니 2013.07.23 13:36

    가을에 축제가 열린데서 가고 싶더라구요.
    넘 신나는 교통수단도 많고 말이죠.

  5. 어듀이트 2013.07.23 13:54 신고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6. Boramirang 2013.07.23 14:05 신고

    정말 잘 됐으면 싶습니다.
    그냥 1회용 행사가 아니가 국가적 프로젝트라면 더 나을듯한...
    오가시는 길 늘 무탈하시기 바랍니다. ^^

  7. 베어캐슬 2013.07.23 14:47 신고

    잘 되었으면 하네요.
    잘 보고 갑니다.

  8. +요롱이+ 2013.07.23 15:18 신고

    잘 되었으면 좋겠어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9. Hansik's Drink 2013.07.23 16:51 신고

    잘 보고 간답니다~^^
    의미있는 하루를 보내세요~

  10. 공룡우표매니아 2013.07.23 21:49

    무사히 마치고 돌아와 우선
    빈빙 지켜주심에 감사드리기위해
    다녀갑니다. 다시 찾아보빕겠습니다.

  11. 바닐라로맨스 2013.07.24 03:59 신고

    이야+_+ 정말 신나는 하루였겠는데요?

  12. 2U이야기 2013.07.24 05:39 신고

    주식투자포털 사이트

    토론실,국내증시,해외증시,지수차트,지수선물,미국증시,경제지표,기업정보,기업분석,FX정보,증권TV,링크모음,실전매매 정보제공

    구하기 어려운 각종 주식정보를 실시간으로 제공해 주네요.

    www.stock1234.com

    원하던 주식정보 여기에 다 있습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