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 병사들은 땅에서 솟아났느냐?"

화성은 실제로 축성을 하고 난 뒤 전쟁을 거치지 않았다. 그러나 화성을 시물레이션으로 전쟁 장면을 제작한다고 하면, 정말 장관일 것이란 생각을 해본다. 그것도 화성 안에 주둔하고 있는 장용위의 군사들이 일방적으로 승리를 할 것이다. 화성은 그만큼 수성(守城)을 하기에 적합한 곳이다.

적이 성으로 밀려왔다. 4대문을 아무리 깨트리려고 공성무기를 총 동원했지만, 문 앞까지 다가서지도 못했다. 겨우 옹성 안으로 들어갔는데 무기를 움직일 공간이 없이, 옹성 안에 들어 온 병사들이 전멸을 당했다. 그것이 바로 화성이다. 적들은 이번에는 방법을 바꾸었다. 성벽을 타고 오르기로 한 것이다.


화성의 서암문. 성벽 안에 감추어졌다.

앞뒤에서 공격하는 성안의 병사들.


긴 사다리를 이용해 성벽을 오르기로 마음을 먹었다. 그런데 성벽을 오를 수가 없다. 여장에 걸친 사다리는 긴 창을 이용한 성안의 병사들에 의해 제거가 되고, 뒤에서도 화살이 날아왔다. 성벽이 돌출된 치성에서 쏘아대는 화살이다. 앞뒤로 협공을 당하는 적은 성을 오르기를 포기하고 만다. 가히 난공불락의 요새가 아니고 무엇이랴.

이번에는 후미진 곳을 찾아냈다. 그리고 성 앞으로 조금씩 지형지물을 이용해 다가들었다. 성벽에 줄을 던지고 사다리를 걸치고 성벽에 달라붙었다. 그런데 이번에도 역시 뒤에서 화살이 날아온다. 적들은 우왕좌왕하면서 도망가기에 급급하다. 어쩔 줄을 몰라 하는데 한 무리의 장용위 군사들이 나타난다,


암문의 문은 계단을 내려가 성벽 아랫쪽에 나 있다. 암문 여장에서 내다 본 바깥

“도대체 어떻게 저 많은 병사들이 어디서 나왔단 말이냐. 저 병사들은 땅에서 솟아난 병사들이란 말이냐?“

도저히 이해가 되질 않는다. 성 밖은 자신의 병사들이 에워싸고 있다. 그리고 딴 곳에서 지원군이 올만한 길도 모두 차단을 했다. 그런데 어디서 저 많은 군사들이 나타났단 말인가?

“하늘에서 떨어졌나? 땅에서 솟았나? 저 군사들은 어디서 나타났단 말이냐?”

화성에는 암문이 있다. 현재는 네 곳의 암문이 남아있다. 이 암문들은 후미진 곳에 자리하고 있어, 적의 눈에 잘 띠질 않는다. 그곳은 전쟁이 나면 무기를 공수하거나, 군수물자를 조달하는 통로이다. 거기다가 몰래 성을 빠져나간 군사들의 적의 배후를 공격하게 된다. 성으로 접근을 했던 적들은 혼비백산을 할 수 밖에.


북암문의 바깥과 안

화성에는 처음으로 축성을 하고 난 뒤에는 5곳의 암문이 있었다. 현재는 4개의 암문이 남아있다. 동문에서 남문 사이에는 암문이 없다. 그리고 남문에서 서장대를 오르는 산꼭대기에는 서남암문이 있다. 서남암문의 위에는 주변을 관찰하는 ‘포루(鋪樓)’가 있으며, 앞으로는 용도(甬道)가 시작되는 곳으로 그 끝에는 화양루가 자리한다.

암문은 철판으로 문 바깥부분을 덮었다.

벽돌로 쌓은 아름다운 암문

서장대의 남쪽에는 서암문이 있다. 팔달산 남쪽 기슭 숲속에 자리하고 있다. 밖에서 보면 이 암문을 찾아내기가 쉽지가 않다. 암문이 연결되는 곳은 가파른 비탈로 성벽이 이어지고 있다. 이 암문을 통해 쏟아져 나온 병사들이 뒤를 공격하고 난 후, 바람처럼 사라져버린다고 생각을 해보자. 모골이 송연하지 않겠는가?

화성에서 가장 아름답다는 방화수류정 옆에도 암문이 있다. 북암문은 화성 전체구간 중에서 유일하게 좌우의 성벽을 벽돌로 쌓은 곳이다. 정조 20년인 1796년 3월 27일에 완성이 되었다. 이 북암문 앞에는 연지가 있다. 요즈음 연지는 한창 보수공사 중이다. 만일 이곳에서 전투가 벌어진다고 하면, 적군의 시신으로 메워질 것이란 생각을 하면서 혼자 놀란다.



동암문

그리고 동장대 가까이 또 하나의 암문이 있다. 바로 동암문이다. 동암문은 북암문보다 이틀 빠른 정조 20년인 1796년 3월 25일에 완성이 되었다. 만일에 대비해 4대문 외에도 후미지고 적당한 곳에 마련한 암문. 이 암문이 있어 적들을 물리치기에 많은 도움이 되었을 것이다. 세계문화유산인 화성, 이러한 많은 구조물들이 적절하게 자리를 하고 있어, 자연과 더불어 아름답기도 하지만, 최고의 성이란 찬사를 받는가보다.

  1. 온누리49 2011.09.11 23:30 신고

    예약송고를 한 글입니다.
    시간이 나면 인사를 드리러 가겠습니다
    큰명절 한가위 즐겁게들 보내시기 바랍니다^^

  2. 빈배 2011.09.12 06:46

    온누리님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래요^^

  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2 06:49

    오늘이 추석이네요 ㅎㅎ
    즐거운 하루보내세요~

  4. 해바라기 2011.09.12 06:54

    세계의 문화유산 화성을 다시한번 생각하고 갑니다.
    즐거운 추석되세요.^^

  5. 연리지 2011.09.12 07:12

    오늘은 추석날입니다.
    넉넉하고 풍요로운 하루가되시길 바랍니다.

  6. 귀여운걸 2011.09.12 07:47 신고

    최고의 성이라는 찬사를 받을만 하네요^^
    온누리님 풍요롭고 행복한 추석 보내세요ㅎㅎ

  7. 참교육 2011.09.12 07:48 신고

    오늘도 역사공부 잘하고 갑니다.
    추석 연휴 행복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8. 머쉬룸M 2011.09.12 08:09 신고

    넉넉한 추석 보내세요~` ^^

  9. pennpenn 2011.09.12 08:09 신고

    전문가의 눈은 역시 다릅니다
    행복하고 넉넉한 한가위를 보내세요

  10. 강춘 2011.09.12 08:36

    유명한 곳인데 아직도 가보질 못했습니다.
    이렇게 사진으로나마 구경합니다 ^^*

  11. 코기맘 2011.09.12 09:30

    전문가께서 추천해주시는 유적지는 꼭 가보고싶네요
    명절인데 너무 수고많으세요
    맛있는음식과 함게 해피추석되세요 !!!^▽^

  12. 웅크린 감자 2011.09.12 09:47 신고

    온누리님의 블로그를 방문할때마다 많이 배우게 됩니다. 즐거운 추석 되세요. ^^

  13. 알 수 없는 사용자 2011.09.12 10:27

    대단한 요새같은 성이군요.
    그럼에도 외침에 당할수 밖에 없었다니 유교가 만들어낸 사대주의가
    우리 민족을 얼마나 약하게 만들었는지 짐작이 갑니다.^^

  14. 신기한별 2011.09.12 10:40 신고

    화성 한번 방문해 봐야 하는데.. 아..

  15. 또웃음 2011.09.12 12:04 신고

    왜 세계문화유산인지 알 것 같습니다.
    행복한 명절 연휴 보내세요. ^^

  16. 朱雀 2011.09.12 13:18 신고

    행복한 한가위 되시길...^^;;;

  17. 일반인의 시선 2011.09.12 15:19 신고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다는 말 하고 싶네요.
    한가위 잘 보내세요.
    건강 유념하시구요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