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간이 참 빠르다. 누군가 살같이 빠른 세월이라고 하더니 그 말이 정말인가보다. 나이가 먹어 그저 무엇인가 좀 달라지고 싶다는 생각에, 담배를 멀리하자고 생각을 했다. 그리고 벌써 한 달이 지났다. 아무 의미도 없이 한 일이다. 엄밀하게 따지자면 아무 의미도 없었던 것은 아니다.

 

어느 날 아침에 눈을 뜨고 습관처럼 냉수를 한 잔 마시고 난 뒤 담배를 입에 물었다. 불을 붙이려고 하는데 갑자기 담배에서 냄새가 난다. 순간 그 냄새가 나에게서 나는 냄새라는 것을 알았다. 나이가 먹으면 아무리 정갈하게 몸을 간수한다고 해도, 몸에 배어있는 냄새를 가시게 할 수는 없는 것인가 보다.

 

 

담배 하나 안 피우는데 시간은 왜 이리 남아?

 

그 자리에서 담배를 끊어야겠다고 생각을 했다. 그리고 한 달이 지났다. 그런데 정말 이상한 것은 아침마다 시간에 쫒기는 일이 사라졌다는 것이다. 냉수 한 잔 마시고 담배 한 대 피우면 10분 정도가 소요된다. 일을 하다가도 담배를 피우려고 하면 또 10분을 허비해야 한다. 그렇게 하루에 두 갑 정도의 담배를 피웠다. 그 시간이 온전히 남아도는 것이다.

 

정말 몰랐다. 담배 하나를 멀리하면 그 시간이 온전히 나에게 남아 돌아온다는 사실을. 그런데 정작 그것보다 더 좋은 것은 주변에서 나는 냄새가 사라졌다는 갓이다. 담배를 피울 때는 혹 나에게서 냄새는 나지 않는지, 집안 어디에서 담배냄새가 배어 있지는 않은지를 걱정해야 했다. 하지만 이젠 그런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우선 그것 하나만 해도 하나의 올무를 벗어난 셈이다. 그리고 마음이 한결 편안해졌다.

 

 

담배와 함께 술까지 줄어

 

담배를 끊었다고 했더니 주변에서 모두 의아해 한다. 그도 그럴 것이 40년간을 입에 달고 있던 담배가 아니던가? 세상없어도 담배를 끊지 않겠다고 하던 사람이다.. 농담 삼아 말하길 술 끊으면 일망(一亡), 담배 끊으면 이망, 여자 끊으면 삼망이고 그 다음은 사망(死亡)’이라고 이야기를 했으니 말이다.

 

주변에서도 이해를 하지 못하겠단다. 무슨 담배를 그렇게 쉽게 끊느냐고. 그런데 쉽게 끊은 것일까? 그렇지는 않다. 그저 피우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을 하고 그것을 실행에 옮겼을 뿐이다. 그런데 담배를 멀리하면서 술도 점차 멀어지기 시작했다. 술맛이 사라진 것일까? 역시 술과 담배를 붙어 다녀야 제격인가 보다.

 

 

이제 취미생활 하나 마련해볼까?

 

하루를 보내다가 보면 예전보다 하루에 두 시간 정도 여유가 생겼다. 같은 일을 하고 있는데도 불구하고 마음에 여유가 생긴 것이다. 5일 취재를 하고 기사를 써 놓고 지인과 함께 가까운 낚시터를 찾아갔다. 휴가철이라 평일 낮인데도 불구하고 사람들이 꽤 자리를 차지하고 앉았다. 불과 세 시간 정도 낚싯대를 느리고 앉았다.

 

큰 것은 아니라고 해도 20cm 정도의 붕어가 곧잘 물린다. 아마 한 열 마리 정도는 물렸는가 보다. 주변 사람들보다 유별나게 입질이 잦다. 누구 말마따나 손 맛 한번 제대로 본 셈이다. 물린 것이야 그 자리에서 다 풀어주었지만 그래도 이렇게 여유를 부릴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좋은가?

 

 

아무래도 형님 취미생활 하나 마련해야겠어요. 무엇이라도 이젠 좀 즐길 수 있는 것 하나 마련해보세요. 연세도 있으니까 그렇게 즐기면서 살아도 되잖아요. 그동안 너무 빡빡하게 살아오셨잖아요.”

동행을 한 지인의 이야기다. 그것도 좋겠다고 생각을 한다. 내일은 보따리 하나 걸머메고 바람 따라 길이나 떠나볼까?

  1. 참교육 2014.08.06 07:01 신고

    아주 반가운 소식입니다.
    백해 무익... 건강을 지키기 위해서 반드시 결행하셔야할... 일입니다. 저는 절박한 상황이 아니었지만 20년 동안 피우던 담배를 끊었습니다. 건강 잘 챙기십시오.

  2. 온누리49 2014.08.06 07:10 신고

    책 한권 마무리하고
    이제 겨우 숨좀 돌리고 있습니다
    휴가철이라 보따리 싸들고 며칠 길을 떠날까 고민 중입니다
    그저 좀 땀좀 빼면서 걸어보려고요~

  3. The 노라 2014.08.06 07:28 신고

    우리 선배님 대단하시다~! 담배도 끊으시고 선배님 너무너무 멋있으세요.
    선배님은 역시 한다면 하시는 것이야. ^^
    담배를 끊으시니 이제 강태공이 되셨네요. 여유가 느껴지고 왠지 더 멋있어지신 것 같아요. ^^*

    • 온누리49 2014.08.06 07: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 및 삭제

      멋이 있는 것이 아니고
      나이가 먹으니 나한테서 담배 냄새가 나기 시작한 것을 느낀 것이죠^^
      암튼 집안 공기 청정허니 좋긴한데
      시간이 넘 많아졌네요~

  4. *저녁노을* 2014.08.06 07:45 신고

    잘 하셨습니다.ㅎㅎ
    쭈욱....금연하시길 바랍니다.

  5. 해바라기 2014.08.06 07:57

    오랜만입니다.
    끊기 힘드는 담배를 끊어셨군요. 축하를 드립니다.
    날마다 좋은 시간 되시길 바랍니다.^^

  6. 라이너스™ 2014.08.06 08:17 신고

    대단하십니다.^^
    축하드려요~

  7. 행복끼니 2014.08.06 08:56

    축하드립니다~
    잘끊으셨어요~^^

  8. 코미 2014.08.06 09:50

    꼭 금연 성공하실 겁니다.
    백해무익한데 인이 박혀서 모두들 힘들어 하죠
    온누리님 시원한 퓨전음식으로 멋진 수요일 되세요~

  9. 클라우드 2014.08.06 10:37

    술과담배,백해무익이옵니다.
    잘 하셨어요.끝까지 성공하시길 바라겠습니다.^^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8.06 11:26

    대단하십니다.. 40년 흡연생활을 일거에 정리하시다니,,
    정말 쉽지않은 일인데요..
    시간적인 여유도 있고하니,
    홀가분한 마음으로 여기저기 좋은 구경 많이 하고 오시길 바랍니다..

  11. Boramirang 2014.08.06 11:39 신고

    하하 이망까지만...ㅋ
    웬일이래요.
    언제 날 잡아 잔치를 벌여야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