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원의 명승인 광한루원 일원에서 매년 열리고 있는 춘향제가 올해는 지난 416일 진도 앞바다 여객선 침몰 참사에 대한 국민적 애도에 동참하고자 잠정 연기하였었다. 당초 51일부터 5일까지 열릴 예전이었던 제84회 춘향제는 날짜를 미뤄 612일 미스 춘향선발을 시작으로 17일까지 6일간 열린다.

 

12일 비로 인해 개막식 행사는 13일로 연기가 되었으나 미스 춘향선발대회는 예정대로 마쳤다. 올해 미스춘향에는 진에 임하늘, 선에 박우정, 미 강아랑, 정 김재은, 숙 양소연, 현 정윤주가 선정되었으며, 6명의 미스춘향은 13일 오전 10시 남원시청 방문을 시작으로, 남원과 춘향의 아름다운 사랑이야기를 널리 홍보하는 역할을 하게 된다.

 

 

13일 광한루원을 찾아가다

 

미스 춘향선발대회로 시작으로 문을 연 제84회 춘향제는 17일까지 엿새 동안 춘향전을 소재로 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13일 일직 남원을 찾았다. 그동안 몇 번인가 벼르고 있던 춘향제를 현장에서 생생하게 전해보고자 마음을 먹은 것이다. 광한루원 앞 길가 요천가에는 수많은 부스들이 자리를 차지하고 있다.

 

각 지역에서 올라온 전통 먹거리부터 수많은 기념품들, 그리고 남원시의 각 읍면과 동, 단체들이 마련한 먹거리촌, 행사장을 시끌벅적하게 만들고 있는 각설이패, 광한루원 특설무대에서 펼쳐 진 개막공연과 함께 여기저기 볼거리, 즐길거리가 넘쳐났다. 더구나 요천 둔덕에 줄지어선 벚꽃나무들은 그대로 터널을 이루어 그늘을 만들어 주고 있다.

 

 

오후가 되자 모여 든 사람들로 인해 걷기가 힘들 정도이다. 오후 2시부터 광한루 옆에 마련한 특설무대에서는 춘향의 정절을 기리는 춘향제향이 시작이 되었다. 유림을 대표해서 참석을 한 사람들로부터 미스 춘향, 그리고 각 사회단체에서 참석을 한 일행, 남원시민 등 300여명이 지켜보는 가운데 제향이 시작되었다.

 

춘향사당에 들려 정절의 마음을 기리다

 

한낮의 더위는 숨이 가쁘게 만들 정도이다. 전날 비가 내렸다고 하지만 가뜩이나 더운 날씨에 모여든 사람들의 열기까지 더해 광한루원은 후텁지근하다. 물가에 자리하고 있는 광한루원은 보존을 한다고 출입을 막아놓았다. 먼저 광한루원 옆에 있는 춘향의 사당으로 걸음을 옮겼다.

 

 

 

춘향제를 찾아왔으니 사당에 들려 정절을 지킨 춘향을 기리고자 하는 마음이 들어서이다. 연신 사람들이 들락거리고 있는 춘향 사당을 돌아보고 바로 제향이 시작되는 무대를 찾았다. 중앙에는 춘향의 영정이 놓고 그 앞에 상을 차렸다. 남원국악원의 단원들이 소리와 춤으로 제향을 시작했다.

 

소리를 하는 사람들이 춘향을 기리는 소리를 하고 난 뒤 한 여인이 하얗게 한복을 곱게 차려입고 살풀이 수건을 날리면서 살풀이춤을 춘다. 수많은 사람들이 모여들어 그런 모습을 담아내느라 열심이다. 그 뒤로 6명의 미스춘향이 상 앞에 도열을 해 자신들이 춘향의 정신을 본받아 많은 홍보를 하겠다는 다짐을 한다. 그리고 제향이 시작되었다.

 

 

엿새 동안 많은 행사 이어져

 

주말인 14일과 휴일인 15일에는 성악과 오케스트라가 하모니를 이루는 '세기의 사랑가', 남원시립국악단의 창극인 광한루연가 '춘향', 오페라 춘향 갈라쇼, 신판 춘향 길놀이, 방자 프린지(마당놀이) 등이 열린다. 이밖에도 12년 만에 재현되는 용마놀이의 길놀이를 비롯해 K-뷰티콘테스트, 춘향시대 속으로, KBS 전국노래자랑, JTV '와글와글 시장가요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준비됐다.

 

행사는 광한루원 특설무대와 밖에 마련한 무대, 그리고 광한루원 안에 마련한 마당놀이 마당, 광한루원 건너편에 있는 무대 등 요천가 곳곳에서 열리게 된다. 많은 행사와 먹거리 즐길거리가 풍부한 제84회 남원 춘향제. 그동안 세월호 참사로 인해 침체되어 우울하기만 했던 표정들이 모처럼 환하게 바뀐 모습들을 만났다.(남원 공한루원에서)

  1. 해바라기 2014.06.15 07:21

    정절을 지킨 춘향이가 다시금 떠오르네요.
    휴일 잘 보내세요.^^

  2. *저녁노을* 2014.06.15 13:26 신고

    춘향이를 다시금 떠오릴게 하는 행사군요

  3. 펨께 2014.06.15 13:48

    남원은 그냥 지나지고 말았는데
    한번쯤은 춘향제 봤으면 하는
    생각이 듭니다.

  4. 제갈광명 2014.06.15 14:49 신고

    좋은 지역축제 소개해주셔서 감사합니다 담번에 가족과 찾아가봐야겠습니다

  5. 공수래공수거 2014.06.16 08:33

    저도 남원에 갔다 온지 벌써1 년이 됩니다
    가마득한거 같은데..ㅎㅎ

  6. 나이스블루 2014.06.16 10:29 신고

    언젠가 남원 여행을 가보고 싶네요.

    즐거운 하루 되세요...^^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