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7. 이 연세에 아직도 카메라를 둘러메고 수원 여기저기를 다니면서 서민들의 삶의 모습과 농촌 풍경 등을 담아내는 작가가 있다. 이병익(,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 141-3)어르신은 이제 사진과 인연을 맺은 것이 자그마치 55년 세월이 지났다고 한다. 살고 있는 서둔동은 농촌진흥청과 예전 서울대학교 농과대학이 있던 곳이다.

 

태어난 곳이 서둔동이고 아직도 집이 그쪽이다 보니 자연 시골사람들이 살아가는 모습을 많이 담아냈어요. 이제 서울농대도 딴 곳으로 옮겨갔고, 거기다가 농촌진흥청까지 전라북도로 옮겨가고 나면, 제가 기록으로 남긴 사진들은 추억이 돼버리는 것이죠.”

 

 

담담하게 말씀은 하시지만, 옛 기억의 한편이 사라진다는 것이 못내 아쉬운 표정이다. 영동시장 2층에 자리한 작가들의 공방인 아트포라 갤러리 아라 앞 공간에 진열이 된 사진은 모두 21점이다. 대개는 농촌풍경과 서민들의 삶을 담아내고 있다.

 

고등학생 때 흑백카메라부터 시작 해

 

어떻게 처음 사진을 찍기 시작하셨는지가 궁금했다.

예전에 6,25 한국동란 때 매형이 군에 계셨는데, 그때는 그렇게 학벌들이 좋지 않았어요. 그래서 고사포부대에 있었는데, 미국으로 건너가서 교육을 받았데요. 돌아오실 때 흑백카메라 한 대를 들고 오셨는데, 그것을 갖고 사진 찍는 것을 취미로 시작했어요.”

 

 

그렇게 1950년대 중반부터 사진을 찍기 시작했다고 한다. 한때 건설업에 종사를 하느라고 사진에서 멀어져 있기도 했지만, 늘 사진을 잊지는 않았다는 것. 그러다가 나이가 먹으면서 이제는 운동을 삼아 다시 카메라를 둘러메고 수원 여기저기를 다니면서 사람들의 사는 모습을 렌즈에 담아내고 있단다.

 

지난해에는 수원의 4대 하천인 황구지천, 수원천, 서호천, 원천리천을 모두 걸어서 답사를 하고 기록으로 남겼어요. 이렇게 사진을 찍으면서 걸어 다니니 운동이 되어서 건강에도 좋고요. 또 기록으로 수원의 모습을 남길 수도 있으니 일석이조죠.”

 

 

노익장을 과시하는 이병익 작가

 

이병익 작가는 권선구 서둔동에서 출생하여 환일고등학교를 졸업한 후 국민대학교를 수료했다. 20118월에는 70을 훌쩍 넘긴 나이로 사진전문지인 월간 생활영상에 입문하여, 20134월에 월간 생활영상 추천작가 및 사진취재 기자로 활동을 하고 있다. 20125월에는 경기도 교육청 평생학습관에서 사진으로 말하기, 201312월 아주대학교 평생교육원 디지털 예술 사진학과를 수료할 정도로 사진에 대해서 욕심을 내고 있다.

 

전시실이 아닌 쉼터인 공간에서 전시를 하고 있는 이병익 작가의 사진을 보고 있노라면, 과거 서민들의 모습이 그대로 배어있다. 진흥청 설경, 향미정 설경, 벼 연구 관찰, 병충해 방제, 삼남길 개통식, 누에고치에서 실뽑기, 잠업에 사용하던 기구들, 고추밭 매기, 모내기, 옥상정원, 파 추수 등 우리 실생활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아냈다.

 

 

아름다운 경치 등은 많은 사진작가들이 담아내고 있잖아요. 그리고 그런 사진은 자주 접할 수도 있고요. 하지만 이렇게 사람들이 생활 속에서의 모습도 소중하다고 생각해요. 이런 모습들은 쉽게 변하기 때문에, 얼마간의 시간이 지나면 만날 수가 없는 모습들이죠. 그래서 더욱 소중하다는 생각이 들기 때문에 이렇게 담아내고 있어요.”

 

사진작품을 전시한다고 해서 남들처럼 커다랗게 뽑아내지도 않았다. 그저 사람들이 눈높이에서 바라볼 수 있는 높이와 크기로 제작하였다. 하지만 그 안에는 우리들의 삶의 모습들이 그대로 덤겨 있다. 525일까지 영동시장 2층 아트포라에서 만날 수 있는 이병익 작가의 추억을 그리는 사진 전’. 시간을 내어 옛 모습들을 만나보기를 권한.

  1. 온누리 온누리49 2014.05.18 00:09 신고

    오늘부터 6월 4일까지는 답방을 할 수 없습니다
    지방선거 취재 등으로 바빠서요
    선거에 대한 기사는 가끔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선거법에 걸리지 않는 범위 안에서~~
    좋은날들 되시고요

  2. 해바라기 2014.05.18 06:35

    사진전에서 삶의 진 면모를 그려주셨네ㅐ요.
    감상 잘하고 아침을 엽니다. 좋은 휴일 되세요.^^

  3. 여강여호 2014.05.18 06:50 신고

    이런 분들을 볼 때면
    나도 나이 들어 저렇게 될 수 있을까 생각해 봅니다.
    열정은 비단 젊음에서만 오는 게 아님을 보여주네요.

  4. 가을사나이 2014.05.18 07:56 신고

    대단한 열정을 보여주시는군요
    잘보고갑니다

  5. cloud5381 2014.05.18 08:46 신고

    사진에 대한 이분만의 철학이 깊은듯 보여집니다.평안하셨죠?
    한주동안 바빴던 업무에
    오늘은 맘도 몸도 편안한 시간을 안아봅니다.
    행복하세요.^^

  6. 2014.05.18 08:51

    비밀댓글입니다

  7. *저녁노을* 2014.05.18 09:04 신고

    나이는 숫ㅈㅏ에 불과하더다니...

    잘 보고갑니다.

  8. 신기한별 2014.05.18 09:22 신고

    추억의 사진전 잘 보고 갑니다~

  9. 보금자리 2014.05.18 11:05

    한사람의 인생을 들여다보는건
    내 삶을 되돌아볼수 있어서 늘 배움이 되는듯 합니다,
    좋은 글 잘 보구 갑니다

  10. 안영란 2014.05.18 12:38

    이런 분을 알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