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장애인의 이야기를 예술로 풀어보는 공감 프로젝트 별꼴이 무대에 오를 준비를 하고 있다. 예술교육&공연 커뮤니티 산이와 새벽빛 장애인문화연대가 주최를 하는 별꼴은 2014(국고)장애인 문화예술향수 지원사업인 장애인 문화예술인력 역량강화지원으로 이루어지게 된 것이다.

 

극단 산이(대표 이제룡)는 각 예술 장르의 예술가들의 협업 작업을 통한 새로운 작업형태의 계발과 공연활동과 예술교육을 받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보다 전문화되고 체계적인 문화예술교육 실시하고 있다. 또한 대중들에게 다가갈 수 있는 공연을 기획하여 예술대중화에 기여하고 소외계층과 장애인들에 대한 예술교육을 통한 사회봉사 활동도 하고 있다.

 

 

새벽빛장애인문화예술연대(책임강사 전명옥)2013년 총회를 가지고 지역문화에 있어서 소외되고 제외되고 있는 장애 문화예술 단체들의 생존을 위하여 창립하였다.

 

지역에서 활동하는 장애인극단 난다, 시각장애인풍물패 빛소리, 사진 동호회 화성과 사람들, 장애인 문학창작그룹 랑, 장애인무용단 새벽빛 커뮤니티, 기타동아리 기타라와 지역 개인 장애 예술가들이 모여 연대를 이루고 예술적 교류와 사업의 교류, 장애인 문화예술 공동창작을 목적으로 하며, 장애인들의 예술 문화 활동을 지원하며, 예술을 통한 장애인의 적극적 사회 참여와 더 높은 예술적 성취를 위한 교육활동을 목적으로 조직하였다.

 

공연을 통해 여성 장애인들의 사회성 키운다.

 

별꼴을 기획하고 무대에 올리려는 이유에 대해서 극단 산이의 대표 이재룡은

여성장애인들이 자신과 비슷한 처지의 사람들과의 토론과 수다를 통해 정신적 위안을 얻게 하고, 토론을 통해 얻어진 이야기를 희곡화시켜 공연함으로써 많은 여성장애인들의 공감대를 형성하고자 합니다. 또한,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여성장애인에 대한 시각과 인식의 변화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하며, 여성장애인들에 대한 실질적인 사회적 제도가 무엇인지를 공연을 통해 모색해보고자 하는 것입니다.”라면서 잠재적인 장애예술가로서 활동할 수 있는 기회의 장을 만들어 장애예술가 저변을 확대 시키는데 기여하고자 하는 것이죠.”라고 한다.

 

이들이 프로그램을 위해서 갖는 교육내용을 보면 다음과 같다.

가족은 인간에게 있어서 가장 기본적인 울타리이며, 마지막 희망이 되는 사회의 가장 기본적 단위이다. 하지만, 장애인에게는 누구에게 말할 수 없는 인생의 최초의 상처를 받는 곳이기도 하다. 특히 결혼을 한 장애여성으로서는 다른 가족과의 결합으로 오는 스트레스와 상처는 경험해 보지 못한 사람으로서는 이해 할 수 없는 아픔이 있다.

 

이러한 이야기들을 아픔을 터놓고 이야기할 수 없는 그녀들을 만나, 놀이를 통해 마음을 열고 집단 간의 친밀감을 쌓고자 한다. 또한 자신들의 이야기를 공감수다방과 토론회, 그리고 예술적인 방법으로 자신들의 이야기를 직접적이면서도 때로는 은유적이고 상징적인 방법으로 표현을 한다. 그런 과정을 통해 여성장애인들이 가진 문제점과 어려움들을 알아보고, 그녀들이 원하는 가족이란 무엇이며 그녀들에게 꼭 필요한 사회적 복지가 무엇인지 알아본다.

 

 

하지만, 이번 사업에 있어서 우리는 가족적 모순과 사회적 모순의 해결점을 제시하지는 않습니다. 다만 드러내 놓고 말할 수 없는 그녀들의 이야기를 들어 주는 대상으로서, 그녀들의 아픔에 조금이나마 위안이 될 수 있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이런 가족을 대상으로 한 공연으로 가족 간의 서로 이해의 신뢰를 회복하고, 그녀들의 문제점을 사회적 표면으로 이끌어 내었으면 하는 것이죠.”

 

이제룡 대표는 이번 공연이 예술교육 & 공연 커뮤니티 산이, 새벽빛장애인문화예술연대 공동으로 주최를 하게 되며,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새벽빛공동체 등이 후원을 한다고 전한다. 그러기 위해서는 많은 여성장애인들이 참여를 하기를 바란다는 것이다.

 

사  업  명 : “여성장애인의 이야기를 예술로 풀어보는 공감프로젝트 ~!!“

기       간 : 2014522부터 1030일 총 40회 수업과 연극 공연

참여자모집 : 대상- 20세 이상 여성장애인,

모집 기간 : 2014521일까지

문의및전화 : 010-9245-3856 이메일: myrabo@daum.net 접수(수강료 무료)

  1. 글마 2014.05.04 12:41 신고

    의미있는 무대이네요.

    좋아보입니다.

    이런 프로그램과 무대가 많아졌으면 합니다.

  2. The 노라 2014.05.04 13:03 신고

    여성으로 산다는 것, 그리고 장애인으로 산다는 것 정말 어려운 일이죠.
    이렇게 모여서 안에 뭉쳐있는 아픔을 푸는 모임의 취지가 아주 좋다고 생각됩니다.
    많은 분 참여하시고 아픔이 풀어지고 답답한 사회인식도 바꾸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3. Hansik's Drink 2014.05.04 13:55 신고

    정말 의미있는 무대이네요~ ^^
    잘 알아 갑니다~

  4. 공룡우표매니아 2014.05.05 04:42

    뜻깊은 무대 대성공적이기를.....

    오늘이 입하 여름이 시작된다는
    세월의 빠름을 다시한번 더 느낌니다.
    늘 건강하시고 즐거운 나날이 되시기를..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