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구치소에 울려 퍼진 사랑실은 스님 짜장

 

전국을 다니면서 사랑실은 스님짜장으로 많은 보시를 하고 다니는 운천스님. 4년 동안 벌써 20만 그릇에 가까운 자장면과 자장밥을 소외되고 불우한 이웃들에게 나눔으로 봉사를 하고 있다. 그런 운천스님이 이번에는 수원구치소를 가셨다고 한다. 남들이 들으면 스님이 구치소엔 왜 가셨데?’하고 놀랄 수도 있다.

 

12일 수원구치소(소장 유승만)에서는 점심으로 전 수용자들에게 자장면을 급식하는 행사를 가졌다. 이 날 자장면 급식행사에는 남원시 소재 대한불교 조계종 선원사 운천 스님 등 3명이, 직접 자장면을 조리하고 급식하는 봉사를 통해 부처님의 자비정신을 몸소 실천한 것. 스님은 이번 수원구치소를 비롯하여 우만동종합사회복지관(13), 못골경로당(14), 이목동 바다의 별(15) 등 빡빡한 일정이 수원에 잡혀있다.

 

 

나눔의 미학은 불우한 이웃들을 돕는 일

 

스님들은 평소에 신도들로부터 받기만 하는데, 이러한 봉사활동을 통해서 어려운 수용자들에게 보시를 실천하고자 마음이 간절하여 봉사를 시작하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하는 운천스님은 지난번에는 대전교도소 수용자 3,000명에게 자장면을 만들어 주기도 했다. 운천스님의 한 달은 바쁘다. 정해진 곳만 해도 부산 구서역 무료급식소 등 몇 곳이나 다녀야 한다.

 

그렇게 한 달에 10여 차례씩 전국을 돌면서 자장 봉사를 하고 있는 운천스님. 수원이 고향인 운천스님은 천년고찰 남원 선원사의 주지 소임을 맡아보고 있지만, 남들에게 베푸는 것을 좋아해 늘 봉사를 하러 다닌다. 그동안 수원에서 봉사를 한 것만 해도 30여 회에 이르고 있다.

 

 

남들을 돕는다는 것이 스님이 할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스님이 절에서 예불하고 중생들을 제도하는 것도 중요하지만, 어려운 사람들을 찾아가 다만 자장면 한 그릇이라도 배부르게 먹을 수 있도록 해주는 것도 중요한 일이죠. 우리나라는 종교의 책임자라고 하는 분들이 너무 나눌 줄을 모르는 듯해요

 

소중한 추억을 일깨워 준 스님께 감사한다.

 

이번 행사를 통해 점심에 자장면을 맛있게 먹었다는 한 수용자는 어릴 적 어머님하고 시장에서 자장면을 먹던 추억이 생각납니다. 가장 아름답고 소중한 추억을 일깨워주는 계기가 되었습니다.”라고 말하며 감사의 마음을 표했다.

 

수원구치소 유승만 소장은 수용자들이 이 곳에서 쉽게 접할 수 없는 자장면을 제공해주신 운천 스님과 자원 봉사원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이번 행사를 통해서 봉사에 대한 고마움을 느끼게 하여 직원들과 수용자 간에 같은 입장에서 서로를 이해하고 감사하는 계기가 될 것입니다. 또한 음식을 나누어 먹는 가운데 수용자들이 고마움을 체득할 수 있는 계기가 되어, 궁극적으로 교정교화를 달성하게 될 것입니다.”라고 말하며 이 번 행사의 의미를 강조하였다.

 

 

벌써 두 번째 수용자들에게 자장면을 만들어 제공한 운천스님은

사회에서는 자장면 한 그릇이 아무것도 아닐 수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 분들에게 자장면 한 그릇은 많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이 듭니다. 앞으로도 어느 곳이나 제가 필요한 곳이 있다고 하면 찾아가도록 하겠습니다.”라고 한다. 그것이 부처님의 자비를 몸소 실천하는 일이라면서.

  1. 참교육 2014.03.13 07:12 신고

    진짜 스님이시네요.
    보시를 하며 사시는....
    요즈음 무늬만 스님인 수도자들도 많은데... 참 아름다은 모습입니다.

  2. 라이너스™ 2014.03.13 07:32 신고

    멋지세요^^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3. 공룡우표매니아 2014.03.13 07:48

    언젠가 TV에서 보았던 그 스님.....
    좋은 일에 늘 앞장서시는...
    감사히 잘 보고갑니다.

  4. Boramirang 2014.03.13 07:57 신고

    하하 지난번에 예고하셨잖아요.
    제목이 넘 착해요.ㅋ
    그나저나 한 그릇 꼭 얻어먹고 싶다는...^^

  5. pennpenn 2014.03.13 07:59 신고

    사랑을 몸소 실천하는 분이네요
    참 좋은 분이십니다~

  6. 온누리49 2014.03.13 08:02 신고

    아침 일찍 이천에 일이 있어 내려갑니다
    다녀와 뵙겠습니다
    미쳐 안부 전하지 못한 님들은 이따가 다녀와서 들리겠습니다
    좋은 날들 되시고요^^

  7. 부동산 2014.03.13 08:06 신고

    아 정말 대단한 스님이시네요 ㅎ
    잘보고갑니다

  8.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3 08:08

    배울점이 너무 많네요 ㅎ
    즐건 하루 되세요

  9. 오늘도 화이팅 2014.03.13 08:23 신고

    잘 읽고 많이 배우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

  10. 포장지기 2014.03.13 08:41 신고

    봉사의 현장은 성역이 없군요..
    감사한 분이십니다..
    봉사를 몸으로 실천 하시는....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3 08:44

    참 고마우신 분입니다.
    평생 늙지도 않으실 것 같습니다.

  12.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3 08:53

    정말 어릴때 먹었던 짜장면은 왜 그리 맛있었는지...
    어쩌다 먹어서 그런가요?? ^^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13. 朱雀 2014.03.13 08:55 신고

    정말 훌륭하신 스님입니다. 그리고 이런 선행을 한두번이 아니라 꾸준하게 취재하시는 온누리님도 무척훌륭하십니다. ^^;;;

  14. Yujin Hwang 2014.03.13 09:00 신고

    덕을 사회에 바로
    실천하시는 멋진 스님이시군요^^

  15. 에스델 ♥ 2014.03.13 09:24 신고

    나눔을 실천하시는 모습을
    본받고 싶습니다.^^
    선행을 하는 모습은 보는 순간
    항상 흐믓한 마음이 듭니다...ㅎㅎ
    행복한 목요일 보내세요!

  1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13 09:29

    정말 배울점이 많은듯한..
    너무 잘 보고 갑니다~

  17. 행복한요리사 2014.03.13 09:38

    제목만 보고 놀랐답니다.ㅎㅎ
    정말 대단한 스님
    언제나 파이팅입니다. ^^

  18. 와코루 2014.03.13 10:04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 저런분들이 세상을 바꿔나가는 거 같습니다

  19. The 노라 2014.03.13 11:26 신고

    운천스님께서 구치소에 가셨다고 하셔서 뭔일일까?했는데 역시나...
    짜장면 봉사하러 가셨군요. 이런 모습을 보면 운천스님이 대단하다는 것 밖에...
    운천스님 홧팅! ^^*

  20. 호호 2014.03.14 08:23

    낚기 쩌네... 좋은일 하신 분한테... 저따위 제목이라니...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