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부도는 경기도 안산시에 속해 있는 섬이다. 안산시는 공업단지가 가장 많은 곳으로 변해, 문화재들을 찾아보기가 쉽지가 않다. 그래도 몇 점의 소중한 문화재를 간직하고 있는 것을 보면, 우리나라 전역에 많은 문화재들이 있음을 실감할 수 있다. 안산시 대부북도에는 쌍계사라는 전통사찰이 자리하고 있다.

 

흔히 쌍계사하면 하동 쌍계사를 떠올리지만, 그 외에 여러 곳에 쌍계사라는 사명을 가진 사찰들이 있다. 안산시 대부북동 1058에 소재한 쌍계사는 1660년 경 취촉대사가 이곳을 지나다가 깜빡 잠이 들었는데, 다섯 마리의 용이 승천하는 것을 보고 그 자리에서 물이 나와 이 절을 창건하였다고 전한다.

 

 

그러나 사찰에 보관된 <정수암성조기(淨水庵成造記)>에 의하면 1689년 죽헌비구가 정수암을 중창하여 없어진 후, 1745년 그 자리에 다시 사찰을 세워 1750년부터 쌍계사라 불렸음을 알 수 있다. 하지만 사찰 내에서 만력4(萬曆四年 : 1576)에 제작된 기와가 발견되어, 16세기 후반부터 이 지역에 사찰이 운영되었음을 확인 할 수 있다.

 

널찍한 경내에 봄기운이 완연해

 

4일 이른 아침부터 부산하게 준비를 하여 답사를 떠났다. 안산시에 소재한 몇 곳의 문화재와 쌍계사, 그리고 대부도와 연결이 되어있는 인천광역시 옹진군 선재도와 영흥도를 둘러볼 계획으로. 안산시 별망성지를 돌아 찾아간 쌍계사. 극락보전을 중심에 두고 한편에는 삼성각이, 그리고 또 한편으로는 약수가 나온다는 용바위를 보전하는 전각이 있다.

 

너른 마당에는 봄볕이 완연하다. 약간의 찬바람이 불고는 있지만, 절을 찾아가는 산길에는 벌써부터 농사꾼들의 작업이 한창이다. 최초로 창건할 당시에는 경기도 남양부지 서령대부도였다는 대부북도 쌍계사. 쌍계사에는 경기도 유형문화재 제181호인 쌍계사 목조여래좌상과 제182호인 쌍계사 현왕도, 그리고 경기도 문화재자료 제110호인 아미타화상도를 소장하고 있다.

 

 

신비한 용바위, 유리 밑으로 물길이

 

극락보전에 들려 참례를 한다. 언제나 사찰을 들어서면 먼저 하는 의식이다. 꼭 돈독한 신앙심을 가진 것은 아니지만, 이렇게 문화재가 있음을 감사하는 마음 때문이다. 그리고 나와서 용바위가 있다는 전각을 살펴본다. 앞에는 병을 낫기를 기원하는 촛불들을 켜 놓았다. 용바위의 물길이 흐르는 곳은 유리로 막아 놓았다.

 

방석이 그 위에 올라가 있는 것으로 보아, 물길 위에서 앞에 걸린 용왕신의 탱화를 보고 절을 하는 모양이다. 하지만 조금은 섭섭한 생각이 든다. 그 몸에 좋다는 물을 한잔 떠 먹어보고 싶었는데. 이 물을 발견한 것은 정수암이라는 절을 처음으로 창건한 취촉대사가 발견을 하고 그 자리에 암자를 지었다고 전한다.

 

 

전하는 설에 의하면 취촉대사가 이곳을 지나가다 산 중턱에서 깜빡 잠이 들었는데 용 다섯마리가 승천하는 꿈을 꾸었다고 한다. 꿈에서 깬 취촉대사가 그 자리를 파보니 용바위 밑에서 맑은 물이 흘러나와 부처님의 가르침이라고 여겨 그 자리에 정수암이라는 암자를 세웠다는 것이다.

 

이 물에는 철분 및 탄산수가 많아 위장병 및 피부병에 좋다고 하여 많은 사람들이 약수물로 이용하고 있다고 한다. 쌍계사의 뒤편으로는 소나무 숲이 자리하고 있다. 이곳은 학생들의 자연학습장으로 이용되고 있는 듯하다. 개구리가 동면을 깨고 나온다는 경칩을 하루 앞둔 5일 찾아간 대부북도 쌍계사. 그곳에는 이미 봄이 발치 앞까지 와 있었다.

  1. 온누리49 2014.03.06 05:45 신고

    오늘은 엄청 바쁜 날입니다
    9시에 신문사 회의
    11시에 시의회 임시회
    오후 3시에는 수원역사박물관 개관식
    오후 5시에는 경기안택굿 촬영 등 정신없이 돌아다녀야 할 듯 합니다
    다녀와 뵙겠습니다^^

  2. 코미 2014.03.06 06:30

    안산쌍계사 역사가 오래되었네요~
    고찰 쌍계사
    감사히 즐감 하였습니다
    고운하루 되세요

  3. 참교육 2014.03.06 07:20 신고

    안산에도 쌍계사가 있네요.
    저는 함양 지리산입구에 있는 쌍계사을 생각했습니다.
    봄이 완연합니다. 우리 정치판에도 봄이 좀 왔으면 좋겠습니다.

  4. 비바리 2014.03.06 07:47 신고

    봄의 길목에 있는 쌍계사 풍경 잘 보았습니다
    바쁘지만 건강 꼭 챙기시고요.....
    오늘도 즐겁게 지내세요.

  5. 부동산 2014.03.06 08:03 신고

    오늘은 정말 바쁜날이시네요
    건강챙기셔야 할 것 같습니다

  6. 오늘도 화이팅 2014.03.06 08:24 신고

    좋은 글 잘 읽고 갑니다.
    날씨가 다시 쌀쌀해졌는데 감기조심하세요. ^^

  7.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06 08:29

    정말 완연한 봄입니다
    좋은곳 잘보고갑니다

  8. Boramirang 2014.03.06 08:38 신고

    작은 쌍계사군요.
    곡차 즐기시는 분들 이곳 약수를 애용해야 할 듯 ㅎ
    행복한 하루 되세요. ^^

  9. 에스델 ♥ 2014.03.06 08:59 신고

    용바위 아래 흐르는 물길을
    유리로 볼 수 있게 해놓은 점이
    신기합니다.^^
    요즘 바람은 불지만 확실히 햇살이
    봄볕입니다.
    바쁜 하루지만~ 즐거운 시간 보내세요^^

  10.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06 09:12

    저도 쌍계사하셔서, 하동 쌍계사를 떠올렸습니다..
    안산에도 있군요...
    참 아늑한 사찰입니다...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11. 알 수 없는 사용자 2014.03.06 09:16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하고 즐건 하루 보내세요~

  12. 익명 2014.03.06 09:44

    비밀댓글입니다

  13. 박씨아저씨 2014.03.06 10:12

    티브이에서 한번 본듯한 곳이군요~~
    멀리까지 다녀가셨군요~
    항상 건강유의하십시요~

  14. The 노라 2014.03.07 09:51 신고

    꿈에서 용을 하나 보기도 힘든데 다섯마리나 승천하는 걸 보신 곳이라니 명당은 확실한 가 봐요.
    거기에 맑은 물까지 흐르고...
    여기 가보면 맘이 편하니 좋겠어요.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