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일 오전 10. 생태교통 수원2013이 열렸던 행궁동 주민센터 2층에서 생태교통 e-서포터즈 해단식을 가졌다. 지난 721일 수원문화재단에서 창단식을 가진 서포터즈 45명의 서포터즈들은, ‘생태교통 수원2013’의 현장인 행궁동 일원을 돌면서 생태교통을 알리는데 노력을 해왔다. SNS(블로그, 트위터. 페이스북) 등을 이용해 100일 가까이 노력을 한 셈이다.

 

해단식은 염태영 수원시장을 대신해 참석을 한 이경우정책홍보담당관의 주제로 열렸다. 22명의 서퍼터즈 참석을 한 가운데 열린 해단식은 10시부터 한 시간정도 진행이 되었다. 한준수 SNS팀장의 사회로 열린 해단식은 우수서퍼터즈 시상, 우수팀 시상, 서포터즈 인증서 교부, 인사말씀, 서포터즈 소감발표의 순으로 진행이 되었다.

 

 

5,000건이 넘는 글 작성

 

생태교통 e-서포터즈들은 721일 창단식을 마친 후 카프리 데이에 참석하면서 글을 남기기 시작했다. 현장을 누비며 생태교통의 모든 것을 낱낱이 들여다보면서 작성한 글들을, 서포터즈 홈페이지(http://cafe.naver.com/ecomobility) 남기면서 생태교통을 알리는데 많은 노력을 했다.

 

서포터즈들은 홈페이지에 2000건이 넘는 글을 올렸으며, 전체적으로는 자신의 블로그 등을 이용해 총 5000건이 넘는 많은 글을 SNS를 통해 알림으로써, 생태교통의 주 홍보요원으로서의 역할을 충실히 감당을 해냈다.

 

 

이날 이경우 정책홍보담당관으로부터 상을 받은(수원시장 표창) 서포터즈들은 최우수상에 김민규, 우수상에는 박원종과 김건호가 수상을 했으며, 5명씩 한 조가 되어 활동을 한 3개 팀이 홍보 우수팀으로 상을 받았다. 또한 27명의 서포터즈들이 마일리지 점수 100점을 넘어서 서포터즈 활동 인증서(수원시장 인증)를 받았다.

 

생태교통을 세계에 알리다

 

그동안 45명의 e-서포터즈들은 721일부터 활동을 시작해 91일 생태교통 개막식에 참가를 한 것을 비롯하여, 각종 행사장마다 찾아다니면서 생태교통을 알리는데 많은 노력을 했다. 더욱 서포터즈들은 각 조별로 함께 현장을 누비면서, 남들이 알지 못하는 것들까지 꼼꼼하게 챙겨 알리는데 주력을 했다.

 

 

해단식에 참석을 한 서포터즈들은 활동상황 보고에 이어, 생태교통의 영상물을 관람한 후 이경우 정책홍보담당관으로부터 인사말을 들었다.

 

서포터즈들의 노력으로 인해 생태교통을 전 세계에 알리는 데 큰 성과를 걷었다. 올 생태교통 기간에는 날이 무더웠음에도 불구하고, 서포터즈 복장을 차려입고 곳곳을 누비면서 생태교통을 더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기 위해 많은 애를 써 준 것에 감사를 드린다. 그 노력으로 인해 생태교통 기간 중에 100만 명이 넘는 인원이 다녀갔다. 이는 모두 여러분들의 노력의 결과이다. 앞으로도 여러분들의 블로그 등을 통해 시정을 홍보하는데 많은 노력을 해줄 것을 부탁한다.”고 이경우 정책홍보담당관은 인사를 했다.

 

인사말에 이어 수상을 한 우수서포터즈들의 생태교통 활동에 대한 소감발표와, 기념촬영으로 생태교통 e-서포터즈 해단식을 마쳤다.

  1. *저녁노을* 2013.11.03 20:13 신고

    고생하셨습니다.^^

  2. 윤뽀 2013.11.03 20:56 신고

    많은 서포터즈들과 함께 했던 시간이었네요 ㅎ

  3. 생태교통 e 서포터즈 2013.11.03 21:15

    의미있는 시간을 보내서 좋았습니다 .
    9월한달동안 수고하셧습니다!

  4. 2013.11.04 00:20

    비밀댓글입니다

  5. 클라우드 2013.11.04 13:40

    수고가 많으셨습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