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태교통 종료가 아쉽다. 참으로 아쉽다

차 없는 거리도 좋지만 골목이 깨끗해져 좋다

행궁동이여! 길이 생태로 교통하라

생애 처음으로 경험한 생태교통 신선했습니다. 아쉽기도 했습니다

자동차의 귀중함과 달라진 우리 동네가 자랑스럽습니다

생태교통 좋아요. 여러분들과 만나지 못해 아쉽다.

지동차가 마구 달려서 무서워요. 옛 친구들이 그리워 질거예요

 

 

11일 오후 3. 행궁동에 소재한 선경도서관 1층 강당에 행궁동 주민들이 모였다. 그리고 벽면에는 이런 생태교통에 대한 글귀들을 적은 종이가 붙어 있다. ‘생태교통 수원2013 - 생태교통마을 토닥토닥 워크숍이 열리고 있는 현장이다.

 

이 행사는 생태교통을 성공리에 끝낸 행궁동 주민들 중, 생태교통에 많은 노력을 기울인 주민들이 모인 자축연 자리이다. 조경아 주민추진단 사무국장의 사회로 진행된 이 날의 워크숍은, 각 주민추진단의 팀별로 그동안의 활동을 영상으로 소개를 하고난 뒤 그들을 위한 격려의 말을 전하는 것으로 시작이 되었다.

 

 

길거리를 걷는 버릇이 생겼어요.

 

사람들은 토닥토닥 워크숍을 하면서 서로가 생태교통을 위해 많은 노력을 한 각 팀에게 격려의 글을 남기는 시간을 가졌다. 그렇게 격려를 한 글을 적은 종이들은 금방 강당 벽에 다닥다닥 붙여나가기 시작했다. 생태교퉁 주민추진단에는 각 분과별로 많은 활동을 한 팀들이 있다.

 

운영위원들 말고도 제일교회 주차장에서 먹거리 촌 운영을 한 먹거리부스팀. 30회 이상 길거리 이벤트에서 춤을 추던 닐리리팀. 자전거 페달을 밟아 솜사탕 등을 만드는 발전기체험팀, 신풍동과 행궁동의 주민들이 전시한 옛 사진의 추억을 불러 온 추억의 사진전팀, 새끼꼬기, 제기차기 등은 운영한 추억의 전래놀이팀, 생태교통 기간 중 총 8,444명에게 행궁동을 안내해준 마을해설사팀 등 다양한 분과들이 활동을 했다.

 

자전거택시 화성에서 영원하라. 화성이 명물이 되길..(자전거 택시)

닐리리팀 10년은 젊어지셨네요. 쭈욱 세월을 거꾸로(닐리리)

솜사탕 이후로 집안에 설탕없음(발전기 체험)

해설사를 하기 위해 공부하듯 하면 서울대 가겠더라(마을해설사)

저녁마다 다리 맛사지 많이 하셨어요? 열심히 굴리시느라 고생 많이 하셨어요(자전거 택시)

인생! 머 별거 있나요? 닐리리팀이 살맛 내주었습니다(닐리리)

생태교통의 꽃 마을해설사. 새로운 도전과 열심히 공부한 지식 나누어주어 고맙습니다(마을해설사)

 

 

벽에 붙인 각 팀에게 보내는 응원 메시지이다. 이들 1,300명의 주민추진단들은 생태교통을 직접적으로 이끌어가고 운영을 한 주민들이다. 이들은 아직도 도로로 걷는 버릇이 생겼는가 하면, 생태교통을 반대하는 일부 주민들 때문에 생명에 위협까지 느꼈을 정도라고 하기도 한다.

 

많이 서운하고 많이 아쉽다

 

각 팀에게 전하는 격려의 메시지가 끝나고 닐리리팀을 주축으로 생태교통에서 추어졌던 핼로춤을 추고 있을 때, 예고도 없이 염태영 수원시장이 이 자리를 방문했다. 외국 출장길에 잠시 시간을 내어 들렸다고 하면서 주민들을 격려차 들렸다는 것이다.

 

 

이 자리에 오지 않으면 많이 서운할 것 같아서 바쁜 시간이지만 잠시 들렸습니다. 한 달간 고생하신 여러분들이 있어 생태교통이 성공을 할 수 있었습니다. 끝나고 나니 많이 허탈하고 아쉽기도 합니다. 세계가 하지 못했던 일을 행궁동 주민들이 해냈습니다. 이런 여러분들의 노력이 있어 10일 순천에서 열린 국토교통부가 주최하고 도시의 날 위원회 주관하는, 7회 도시의 날 행사에서 우리 수원시가 살고 싶은 도시의 질을 평가하는 ‘2013 도시대상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습니다.”

 

강당에 모여있던 행궁동 주민들은 박수로 환호를 했다. 주민들은 장기자랑 등 나름대로의 자축연을 즐기면서, 생태교통을 성공으로 이끈 주역들답게 의미있는 시간을 가졌다. 행사를 마치고 벽에 붙은 글귀들을 읽어보다가 웃음을 터트리고 말았다.

연애편지 닭살 돋았어요.”

  1. *저녁노을* 2013.10.12 12:24 신고

    노력한 댓가 있었군요.

    축하드립니다.^^

  2. The 노라 2013.10.12 13:44 신고

    생태교통이 태어나기 전에 갈등도 많았는데 이제 그 결과가 좋게 나타나서 다행입니다.
    모두들 수고하셨어요.
    토닥토닥 서로 등을 두드려주고 혼자 자기등 토닥이며 참 잘했어요 하셔도 부족함이 전혀 없어요. ^^

  3. 덴티잡스 2013.10.12 15:38 신고

    수원은 점점 좋아지는군요.
    노력하는 수원 살기 좋아지는군요.
    대통령상도 수상하고. 축하드립니다.

  4. Hansik's Drink 2013.10.12 16:28 신고

    다녀간답니다 ~ ^^
    행복한 주말을 보내세요 ㅎㅎ

  5. pennpenn 2013.10.12 16:43 신고

    토닥토닥 워크솦이라~ 이름 참 잘 붙였어요
    주말을 즐겁게 보내세요~

  6. 알 수 없는 사용자 2013.10.12 17:12

    다녀갑니다^^
    노력한 댓가가 있었군요^^

  7. 주리니 2013.10.12 20:36

    이런 자축연 필요하죠.
    어쨌든 간에 힘 모아 이뤄낸 성과였잖아요. 참 멋졌습니다.

  8. 알숑규 2013.10.13 03:42 신고

    잘 봤습니다. 멋지네요. 이런 주민들의 행사가 굉장히 의미깊게 다가옵니다.

  9. 공룡우표매니아 2013.10.13 05:49

    행사의 제목이 상당히 좋으네요
    토닥토닥.. 서로가 위로하고 격려한다는...
    즐거운 휴일 보내세요~

  10. Boramirang 2013.10.13 11:43

    정말 많은 아쉬움을 남긴 축제였습니다.
    축제 현장에서 혹은 SNS를 통해 전달되던 생태교통 축제 현장을 보면 가슴이 설렜는데...
    주민들의 동의만 있다면 행궁동은 영원히 자동차가 없는 마을로 남았으면 싶기도 했습니다.
    이 행사를 위해 음으로 양으로 수고하신 분들...정말 고마운 분들입니다.
    염 시장이 온 몸으로 현장을 누비던 모습도 아주 인상적이었습니다.
    그리고 한 달 내내 취재에 몸을 던진 온누리님...복 받으실 거예요. ^^
    정말 노고많으셨습니다. 파이팅~^^*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