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살이가 팍팍하다고 한다. 사람들은 저마다 자신만을 알고, 이기주의적 사고가 팽배해 있다고들 한다. 사실 그런 말에 부정을 할 수 없는 시대이다. 누구나 다 아집과 편견으로 뭉쳐진 요즈음의 세상이라는 것은, 알 만한 사람들을 다 알고 있다. 그런 세상에서 살아가기 위해서는 스스로 이기주의에 빠질 수밖에 없는 것.

 

어제 수원시청 별관 2층 대강당에서는 혜민스님이 강의가 있었다. 이런 강의는 놓칠 수가 없어 시간 전에 대강당을 찾았다. 그러나 이미 의자는 물론, 사람들이 다니는 통로까지 꽉 들어찼다. 혜민스님의 강의가 시작이 되었다. 뜨겁다. 열기는 대강당을 지나 중회의실까지 사람들로 꽉 메우고 있다.

 

 

이걸 어쩐다. 지갑을 잃어버렸네 

 

대강당과 중회의실을 오가며 취재를 하다가 보니, 날이 더워서인지 흐르는 땀을 주체할 수가 없다.

 

세상에 상처를 받는 종류는 세 가지가 있습니다. 첫째는 전혀 모르는 사람들에게서 받는 상처입니다. 둘째는 잘 아는 사람들이 주는 상처입니다. 셋째는 가족들에게서 받는 상처입니다. 저는 미국에서 공부를 하고 돌아와 해인사에서 행자노릇을 할 때, 그렇게 상처를 받기도 했습니다.”

 

혜민스님의 열강이 이어진다.

 

해인사에서 행자노릇을 하려고 들어갔는데, 몇 사람이 알지도 못하는데 저를 좋아합니다. 그런데 양지가 있으면 음지도 있기 마련이죠. 몇 분이 저를 이유도 없이 미워하는 겁니다. 나중에 알고 보니 미국에 가려고 비자신청을 했는데, 그것을 받지 못했다는 것이죠. 대사관에서 비자를 받지 못한 것이 제 탓은 아니지 않습니까? 그런데 제가 미국에서 공부를 하고 왔다니까 무조건 미워하는 겁니다.”

 

 

사람들은 고개를 끄덕인다. 누구나 다 한 번쯤은 당해 본 이야기일 수도 있다. 하기에 공감을 하기 때문이다.

 

열기가 뜨겁다보니, 흐르는 땀을 주체할 수 없다. 웃옷을 벗었지만 그것으로도 부족하다. 바람이라도 잠시 쐬려고 밖으로 나왔다. 그런데 웃옷을 입다가 보니 무엇인가 허전하다. 속주머니에 넣어 놓은 지갑이 사라졌다. 그 안에 모든 것이 다 들어있는데 난감하다. 순간 전화를 걸어야 할 곳이 몇 곳이 있다. 얼른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더 큰 낭패를 볼 수도 있기 때문이다.

 

○○○ 기자님이세요.”

 

전화가 걸려온다.

○○○ 기자님이세요?”

예 그렇습니다.”

복도에서 지갑을 주었습니다.”

, 바로 가겠습니다.”

회의실이 있는 곳으로 가니 지갑을 주었다는 분들이 계시다.

 

 

방금 지나가시는 것을 보았는데 지갑이 떨어져 있어 전화를 드렸습니다.“

팀장님이 바로 보시고 연락을 취했습니다. 안에 명함이 있어 한 장 꺼내 연락을 드린 것입니다

고맙습니다.”

 

경황이 없어 인사만 하고 돌아섰다. 그리고 퇴근시간에 맞추어 전화를 걸었다. 부서와 성함이라도 알려달라고. 괜찮다고 한다. 하지만 그렇게 그냥 지나치기에는 너무 고맙다는 생각이다.

 

정상근 영통구 건축과 건축행정팀장

신소영 수원시 자치행정과 주무관

 

오늘은 작은 선물이라도 이분들에게 해야겠다. 이런 분들이 있어 세상이 참 아름답다는 생각을 한다.

 

세상에는 세 부류의 사람들이 있습니다. 받은 것보다 더 많이 주는 사람, 그리고 받은 만큼만 주는 사람, 또 하나는 받은 것 이상으로 받으려고 하는 사람입니다.”

 

혜민스님의 강의를 들으면서, 받은 것보다 더 바라는 사람은 되지 말아야겠다는 생각을 한다. 받은 것보다 더 많이 주는 사람이, 오래도록 성공을 이어갈 수가 있다고 한다. 이왕이면 더 많은 것을 이분들에게 드리고 싶지만, 오늘은 그저 작은 선물 하나를 드려야겠다. 받은 것보다 더 많은 것을 줄 수 있는 사람이 되기 위해서.

  1. 워크뷰 2013.05.29 00:37 신고

    지갑을 주워주신분에게 정말 감사를 드리고 싶네요^^

  2. *저녁노을* 2013.05.29 11:30 신고

    기분 좋았겠습니다.
    노을이두...부처님오신날 절에갔다가 돈봉투를 흘렸는데..
    '아줌마! 봉투흘렸어요.'
    바로 줍긴했지만...정말 감사했습니다.ㅎㅎ

    좋은 사람이 더 많은 세상이길 바래봅니다.

    그리고...나 역시..더 많이 주는 사람이 되도록 노력해야할 것 같습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