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에 진산이라고 하는 광교산 입구에는 보리밥집이 많이 자리하고 있다. 이 곳에 왜 보리밥집이 모여 있는가는 알 수가 없지만, 꽤 여러 곳의 식당이 보리밥을 전문으로 팔고 있다. 그리고 주말이 되면 많은 사람들이 산행을 하고난 뒤 보리밥을 먹거나, 아니면 일부러 이곳의 보리밥을 먹기 위해서 찾아오기도 한다.

 

그동안 나 역시 이곳에 있는 보리밥집을 몇 곳을 다닌 적이 있다. 집집마다 독특한 상차림으로 손님들을 끌어 모으고는 하는데, 나름대로 맛이 있다는 생각이다. 그런데 정말 맛이 있는 보리밥집을 만났다. 상차림이 딴 곳과는 전혀 다르다. 화학조미료 맛도 느끼지 못할 정도이다. 이런 집이 있다는 것을 이제 알았다는 것이 후회스러울 정도이다.

 

 

뒷길에 숨어있는 시골농원

 

수원시 장안구 하광교동 105번지에 자리하고 있는 시골농원(밥상). 광교저수지에서 상광교 버스 종점으로 올라가는 길에 있다. 그러나 이 시골농원은 잘 찾아가야 한다. 도로변에 있지 않고, 골목 안으로 들어가야 만날 수가 있기 때문이다. 내비게이션에 주소를 입력하고 찾아간다면, 쉽게 찾을 수가 있을 것이다.

 

시골농원은 그냥 가정집이다. 가정집을 식당으로 꾸며 영업을 한다. 집의 중앙에 부엌을 마련하고 양편에 손님들을 받을 수 있도록 하였다. 417일 장애인 한마당 잔치를 끝내고 짜장스님과, 스님짜장 2만 그릇을 준비할 수 있는 후원금을 낸 KB금융그룹 화서동 박정운지점장과 함께 저녁을 먹기 위해 찾아간 집이다.

 

 

숨겨진 맛집, 찾고보니 행복이 밀려와

 

음식 맛이 좋은 집을 하나 찾아내면 흡사 보물이라도 찾은 듯한 기분이 든다. 상차림이 단 집과는 다르다. 우선 나물의 종류가 상당하다. 그리고 보리밥 위에 쌀밥을 조금 얹어준다. 그리고 반찬도 화학조미료가 전혀 들어가지 않은 것 같다. 이상하게 화학조미료가 들어간 음식을 먹으면, 바로 속이 뒤집어 지는 듯한데 전혀 그런 느낌이 없다.

 

한 접시 그득하게 내어주는 야채 역시 싱싱하다. 그리고 밥을 비빌 때 사용하는 강된장과 돼지고기를 팔팔 끓여 내다 준다. 상 가득 차린 진수성찬은 아니라고 해도, 음식이 정갈하니 맛깔스럽게 보인다. 나물을 골고루 집어넣은 후, 된장과 고추장을 위에 얹었다. 참기름을 조금 치고 나서 밥을 비빈다.

 

 

인심 또한 후덕한 집

 

골고루 잘 비빔밥을 한 수저 크게 떠 입안에 넣고 음미를 한다. 맛이 기가 막히다. 한 마디로 입 안에서 술술 녹는다라는 표현이 딱일 듯하다. 야채에 싸서 한 입 먹어본다. 야채의 싱싱한 향과 함께 보리밥의 독특한 향이 입안을 가득 채운다. 그런데 묵무침을 한 접시 갖다가 준다. 스님이 자주 이용하는 집이라 서비스라는 것이다.

 

이 묵무침 역시 맛이 기가막히다. 야채와 양념, 그리고 묵이 어우러지는 향이 독특하다. 어떻게 이런 집을 아직도 모르고 있었을까? 이제는 외지에서 손님들이 와도 큰 걱정하지 않고 찾아갈 식당이 생긴 것이다. 가격도 1인분에 6천원이란다. 차려진 음식에 비하면 착한 기격이다. 모처럼 만난 맛집에서 기분 좋은 저녁을 먹는다. 이래서 사람들이 미식가가 되는 것일까? 정말 추천하고 싶은 보리밥집이다.

 

  1. 어듀이트 2013.04.18 13:19 신고

    정말 기가 막혀보인다는..ㅎ
    너무 맛있어보이네요.ㅎ

  2. Hansik's Drink 2013.04.18 13:45 신고

    맛이 참 궁금해 지네요~ ^^
    잘 알아 간답니다~

  3. +요롱이+ 2013.04.18 14:27 신고

    저도 맛보고 싶어지는걸요^^
    너무 잘 보고 갑니다!

  4. boroborobu 2013.04.18 14:40 신고

    보리밥 정말 좋아합니다. 마지막으로 먹은지가 언제인지 기억도 나질 않네요. 군침도는 포스트입니다.^^

  5. 단버리 2013.04.18 14:57 신고

    이야~ 너무 맛있어보이는군요.ㅎ
    저도 먹어보고 싶어요.ㅎ

  6. 에스델 ♥ 2013.04.18 19:28 신고

    정말 맛있어 보입니다.^^
    좋은 시간 보내세요!

  7. 잉여토기 2013.04.19 00:26 신고

    와, 광교산에 이런 곳이 있었나요?
    가격도 참 착하고, 한번 꼭 들러봐야겠네요.

  8. 엠엑스 2013.04.19 03:40 신고

    멋진 곳 소개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9. 행복끼니 2013.04.19 10:10

    참 좋은 식당 찾으셨습니다~
    잘보고갑니다~
    행복한하루되세요~^^

  10. 행복한요리사 2013.04.19 11:34

    건강해질것 같은 음식입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

  11. The 노라 2013.04.19 12:49 신고

    정말 기가막히게 맛있게 생긴 보리밥입니다.
    침이 꿀~꺽 넘어가네요.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