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북도 장수군 계북면 양악리에 가면 계곡으로 떨어지는 물소리가 한 여름 더위를 식혀주는 곳이 있다. 물이 떨어지는 곳에 소()가 있어, 이 소를 용소(龍沼)’라 부른다. 소 옆에는 장수 양악탑이라고 부르는 5층 석탑이 서있는데, 마을 사람들은 이 탑을 세운 시기가 2천 년 전이라고 한다.

 

그러나 탑의 양식 등으로 볼 때 고려 후기에 조성한 것으로 추정이 된다. 이 탑이 서 있는 주변에 심방사라는 절이 있었다고 하며, 이 탑을 심방사 탑이라고 부르고 있다. 그러나 심방사라는 절이 언제 적에 이곳에 있었는지는 확실치가 않다. 다만 양악리 일대에는 향고 터, 동헌 터 등의 자리가 있었다고 하는 것을 볼 때, 고려 말기에 이 부근에 심방사라는 절이 있었을 것으로 보인다.

 

 

지붕돌과 몸돌이 하나로 만들어진 탑

 

이 양악리 탑은 높이가 2m 정도로 크지 않은 탑이다. 주변에 많은 암반이나 석재들이 있는데도 불구하고 이렇게 작은 석탑을 조성했다는 것은, 이 탑이 지방의 장인에 의해 조성되었을 가능성이 짙은 것으로 보인다. 탑은 장소로 옮기는 과정에서 파손이 되었다고 하지만, 그 탑의 원형을 알아 볼 수가 있다. 현재는 4층까지만 남아있으며, 누군가 탑 위에 둥근 강돌 하나를 올려놓았다.

 

탑은 그 생김새가 딴 지역의 석탑과는 다르다. 1층의 몸돌은 사다리꼴로 만들어졌으며, 2층부터 4층까지는 각 측의 지붕돌인 옥개석 위에 몸돌을 붙여 일석으로 조성을 하였다. 몸돌 밑에는 아래 단의 지붕돌이 붙어있는 형태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전체적인 탑의 모양은 소박하게 표현을 하였다.

 

 

심방사 탑을 찾아 양악리를 돌다

 

몇 번인가 문화재 답사를 하면서 들린 곳이지만, 이번에 들린 양악리는 여러 가지 모습을 만날 수가 있었다. 양악리는 애국지사요 한글학자인 건재 정인승 선생이 태어난 곳이다. 이 마을에는 건재 기념관과 재실, 동상 등이 마을 입구에 서 있다.

 

심방사 탑의 이정표를 보고 들어갔지만, 정작 탑은 찾을 수가 없다. 마을을 돌다가 만난 주민에게서 탑의 위치를 파악하고서야 탑을 찾을 수 있었다. 탑은 마을 반대쪽 계곡의 물소리가 우렁차게 들리는 소 옆에 자리하고 있다. 그리 크지 않은 탑이기에 마을에서 보면 전혀 보이지가 않는다.

 

 

전설로 남아있는 심방사

 

양악리 오층석탑은 양악마을과 떨어진 곳에 자리하고 있는데, 이 마을은 백제와 신라의 경계지역으로 격전지였던 흔적이 있다고도 한다. 마을에 전하는 이야기로는 이 마을에는 옛날에 한 도사가 살고 있어, 학을 길렀다고 한다. 그런 이유로 마을이름을 양학이라고 했다는 것이다. 지금도 마을 앞에 산을 학산이라 부르고, 이웃마을로 가는 고개를 학고개라고 부른다.

 

이 오층석탑은 원래 백제의 심방사라는 절에 있었는데, 신라가 삼국을 통일할 때 전화로 심방사가 소실이 되었다는 것이다. 이 탑을 옮기거나 없애면 흉년이 든다고 하여, 마을에서 보존을 하고 있다.

 

 

지붕돌과 몸돌이 하나의 돌로 만들어진 특이한 양악탑. 심방사라는 절이 어떤 절이었는지는 알 수가 없고, 암벽을 흘러 소로 떨어지는 물소리만 들린다. 그 물소리를 들으면서 오랜 세월을 자리를 지켜 온 석탑. 지금은 그 위로 저수지 공사를 하느라 중장비의 굉음만 시끄럽다. 그렇게 또 다른 소리를 들어가며 탑은 묵묵히 오늘도 제 자리를 지키고 있다.

  1. 주리니 2013.01.17 06:52

    사라진 절만큼이나 기구한 운명을 짊어지고 지금꺼 버틴 모양입니다.
    깍이고 마모 돼 많이 훼손됐지만... 그래도 버티고 섰네요.

  2. meryamun 2013.01.17 07:31

    전설같은 탑이네요.
    작지만 정말 천년은 되었을 것 같습니다..
    아니면 신앙일지도 몰라도요~

  3. 가을사나이 2013.01.17 07:57 신고

    오랜역사를 자랑하는 탑이군요.
    세월의 흔적이 엿보입니다

  4. *저녁노을* 2013.01.17 08:55 신고

    대단한 탑이군요

  5. +요롱이+ 2013.01.17 09:10 신고

    오랜역사를 갖고 있는 탑이로군요.
    덕분에 너무 잘 보고 갑니다~

  6. 예또보 2013.01.17 09:23 신고

    아 정말 오랜동안 그자리에 있던 탑이네요
    대단합니다 ㅎ

  7. 아레아디 2013.01.17 09:23 신고

    정말 오랜 역사가 있는 탑이군요..
    잘보고 갑니다~

  8. Hansik's Drink 2013.01.17 09:44 신고

    너무 신기하고 멋스럽네요 ~ ㅎㅎ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 ^^

  9. S매니저 2013.01.17 10:06 신고

    엄청난 세월을 견더왔네요 ㄷ
    너무 잘 보고 갑니다!

  10. @파란연필@ 2013.01.17 10:40 신고

    그냥 사진으로만 봐도.. 딱 오래되었을거라는 생각이 드네요....
    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기 바랍니다~

  11. ★입질의추억★ 2013.01.17 10:45 신고

    역사가 엄청나군요.
    예수가 태어날 무렵에 세워졌다는 얘긴데 와우~

  12. 코리즌 2013.01.17 11:06 신고

    세월의 흔적이 역역히 묻어 있는 탑이네요.
    문화재 잘 보았습니다.

  13. 어듀이트 2013.01.17 11:38 신고

    이런게 바로 역사라는 거군요..
    잘보고 갑니다~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