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고성군에 소재한 건봉사는, 6·25 한국전쟁 이전까지만 해도 31본산의 하나였다. 현재는 대한불교 조계종 제3교구 본사인 속초 설악동 소재 신흥사의 말사이다. 건봉사는 신라 법흥왕 7년인 520년 아도화상이 창건하여 원각사라 불렀다. 그 후 경덕왕 17년인 758년에는 발징이 중건하고, ‘염불만일회를 베풀었는데 이것이 한국 만일회의 시초이다.

 

건봉사의 뒤편 금강산에는 등공대라는 곳이 있다. 바로 염불만일회를 열면서, 만일(275개월)을 하루도 빠짐없이 염불을 드렸다는 것이다. 신라 경덕왕 17년인 758년 무술년에 발징화상, 정신, 양순 등 31명의 스님들이 모여 염불을 드렸는데, 신도 1,820명이 환희심이 일어 동참을 하였다고 한다.

 

 

살아있는 그대로 허공으로 떠올라

 

등공이란 육신이 살아있는 그대로 허공으로 날아오르는 것을 말한다. 허공으로 솟은 채 몸은 벗어버리고, 영혼만 부처님의 극락정토로 들어가는 것을 말한다. 건봉사 북쪽에 위치한 등공대는 만일동안 쉬지 않고 예불을 하시던 스님들이 원성왕 3년인 787년 회향을 할 때, 건봉사를 중심으로 사방으로 몸이 떠올라 날아가는 기이한 일이 벌어졌다는 것이다. 위로 1.5km 정도를 날아오른 스님들은, 육신은 그대로 땅에 떨어트리고 맑고 정신만 등공을 하였다고 전한다.

 

그 후 오랜 세월이 흐른 뒤 광무 4년인 1900년에, 몸을 버리고 간 스님들의 다비식을 거행한 곳을 소신대(燒身臺)’라고 하였다. 그리고 이 소신대 자리에 19155월에 등공탑을 세워, 그 뜻을 만천하에 알렸다. 최근 군사작전 지역으로 출입이 금지되어 있던 등공대가, 57년 만에 개방을 하기도 했다.

 

 

전쟁의 참화를 그대로 안고 있는 불이문

 

신라 말 도선국사가 건봉사를 중건한 뒤 절 뒤쪽에 봉황새와 같은 돌이 있다고 하여 서봉사라 했으나, 공민왕 7년인 1358년에 나옹이 중수하고 다시 건봉사로 바꾸었다. 건봉사는 1464년 세조가 행차하여 자신의 원당으로 삼은 뒤, 어실각을 짓게 되자 이때부터 역대 임금의 원당이 되었다.

 

건봉사는 6·25전쟁 이전에는 대찰이었다. 대웅전, 관음전, 사성전, 명부전, 어실각, 불이문 등 총 642칸에 이르는 전각이 있었으나, 6·25한국전쟁 때 거의 다 소실이 되고 유일하게 불이문만이 남았다. 이 불이문은 강원도 문화재자료 제35호로 지정되어 있다.

 

불이문은 아픔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다. 배흘림 형태로 조성이 된 석주에는 총탄을 맞은 자국들을 시멘트로 발라놓았다. 불이문은 1920년에 세운 건봉사의 출입문이다. 이 돌기둥에는 길이 90cm의 금강저가 음각되어 있는데, 이는 천왕문을 따로 축조하지 않고 불이문으로 하여금 사찰수호의 기능을 함께 한 것이다.

 

 

불이문은 1단의 낮은 기단을 놓고 그 위에 1.61m의 돌기둥을 세웠다. 다포양식에 겹처마 팔작지붕이다. 불이문의 중앙에 걸려있는 현판은 해강 김규진의 글씨이다. 노송 숲길을 지나 주차장을 거쳐 만날 수 있는 건봉사 불이문. 불이문을 지나면 불국정토가 된다. ‘불이(不二)’란 둘이 아님을 뜻한다. 즉 생과 사가 둘이 아니고, 번뇌와 깨달음, 선과 불선 등 모든 상대적인 것이 둘이 아닌 경지를 의미하는 것이다.

 

결국 이 불이문이 이렇게 유일하게 남아있다는 것도, 어찌 보면 불이의 완전한 뜻을 이루기 위함은 아니었을까? 남아있고 사라지는 것이 둘이 아니라는 것을 알려주기 위해. 건봉사에서 만난 불이문은 옛 모습 그대로 손을 맞이하고 있다

  1. 리뷰걸이 말한다 2013.01.14 13:22 신고

    아픈 과거 속에서도 꿋꿋이 서 있는 불이문이 감사함을 느끼게 합니다.

  2. 들꽃 2013.01.14 13:45

    자세한 설명으로 늘 알찬 배움이 됩니다.
    건강하시고 즐거움이 가득한 행복한 활동 가지시길 기원합니다.

  3. 대한모황효순 2013.01.14 15:36

    온누리님 눈에는
    항상 귀한것들만
    보이는듯 해요.^^

  4. 소인배 2013.01.14 19:18 신고

    저도 정말 오랜만에 오는 듯 합니다.
    요즘 정신이 없다보니 자주 들르기가 힘드네요.
    항상 건강하시길 바랍니다.

  5. ecology 2013.01.14 20:43 신고

    \옛것을 소중하게 여기시는 마음을 많은 분들이
    본 받았으면 합니다.
    귀한글 잘 보고갑니다.

  6. 루비™ 2013.01.14 23:40 신고

    불이문의 모습 잘 보고 갑니다.
    바쁘신 와중에도 항상 이렇게 좋은 정보 올려주시니
    앉아서 보는 이들은 감사하기만 하네요..^^

  7. 익명 2013.01.14 23:41

    비밀댓글입니다

  8. 크리스탈 2013.01.15 01:10

    걸음마다 에너지가 넘치는 행보 되시길 진심으로 바라면서 .....
    새해에는 소망하는 바람위에 성취되는 행운이 함께 하시길 축복 합니다 ~!~
    강건 하소서 ........

최신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