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 속초영랑호화전문화제가 4월 24일(일) 오전 10시 부터 영랑호 옆에 자리하고 있는 보고아사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속초영랑호화전문화제에는 지난 해보다 더 많은 상이 걸려있으며, 유치부 초, 중듭부의 그리기와 글짓기를 비롯하여 초등부, 중등부, 고등부, 일반부의 사진촬영 및 모바일 삼행시 짓기 등이 있다.
 
영랑호의 아름다운 경치와 보광사 주변의 오래 묵은 소나무 숲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이번 화전문화재는 그동안 많은 우여곡졸을 겪으면서 차츰 제 자리를 잡아가고 있다. 2009년 제 1회 때는 전국무용경연대회 등을 열기도 했으며, 지난 해부터는 사진활영과 모바일삼행시가 새로 추가되었다.


2009년도에는 530명이 학생들이 경연에 참가를 했으며, 지난 해에는 총선이 치루어지는 바람에 5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해 실력을 겨루었다. 올해는 그보다 많은 학생들이 참가를 할 것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참가 학생 중 40% 정도가 수상을 할 것으로 보인다.



올해는 강원도 교육감상과 강원도지사 상을 비롯해, 속초시장상, 속초양양교육지원청 교육장 상, 속초문화원장상, 속초예총회장상 등과 제전위원장 상 등이 마련되어 있다.

특히 봄철의 세시음식인 화전을 부쳐먹고, 어른들은 막걸리 한잔을 마시고 아름다운 영랑호와 우거진 술 길을 산책할 수도 있다. 속초영랑호화전문화제에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

 

최신 댓글

티스토리 툴바